Daily e-sports

[eK리그] 시작되는 토너먼트…부산으로 갈 주인공은?

center
eK리그 트로피.
2라운드를 마치고 최후의 8명을 가린 eK리그 시즌2가 3라운드 8강 토너먼트를 앞두고 있다.

11일 경기도 광명시 샌드박스 스튜디오에서 2022 피파온라인4 eK리그 챔피언십 시즌2 3라운드가 시작된다. 1라운드 팀전 조별 리그, 2라운드 개인전 조별 리그를 거치고 살아남은 8명의 선수가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릴 결승전을 향해 치열한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첫 번째 경기는 리브 샌드박스 변우진과 플레이그라운드xkt 롤스터 곽준혁의 맞대결이다. 현재 분위기는 곽준혁이 좋다. 1라운드 팀전을 시작으로 2라운드 개인전에서도 압도적인 기량을 뽐내는 중이다. 특히, 만만치 않은 상대인 광동 프릭스 박기홍과 피굽남 벤큐 권창환을 상대로 단 한 세트도 잃지 않았다.

반면, 변우진은 PGxkt 김정민을 잡았지만, 피굽남 김유민에게 패하는 불안한 모습을 남기며 8강으로 향했다. 그럼에도 경험이 많고 특히 오프라인 무대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왔기에 충분히 흥미로운 대결이 될 것으로 보인다.

도미노스 이태호와 팀플레이x게이밍 김성훈의 대결은 신예와 베테랑의 대결로 기대를 모은다. 이태호는 이번 2라운드 최대 이변의 주인공이다. 퍼스트 이호를 먼저 잡은 이태호는 공격적인 플레이로 피굽남 김승환까지 따돌리고 8강의 주인공이 됐다. 김성훈 또한 녹슬지 않은 실력을 뽐내며 올드 피파 팬들을 즐겁게 만들고 있다. 날카로운 공격과 단단한 수비의 대결이 될 것으로 보이는 이 승부 역시 주목할만 하다.

광동 최호석은 대전 박기영을 상대로 복수를 준비하고 있다. eK리그 시즌1과 EACC를 연이어 제패한 광동은 시즌2에서 휘청거렸고, FeCC에서도 조기 탈락했다. 특히, FeCC에서는 대전을 만나 패했는데, 당시 최호석은 박기영에게 무릎을 꿇은 바 있다. 최호석은 8강 종료 후 개인 인터뷰에서도 이를 언급하며 각오를 다지고 있다. 이에 맞서는 박기영은 최근의 좋은 분위기를 이어 최호석을 상대로 2연승을 노린다.

대전 윤창근은 2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PSM게이밍 강성훈을 격파하고 8강에 합류했다. 치열한 전술 싸움 끝에 승리하는 모습을 보여줬기에 8강에서의 경기력 또한 기대가 모아진다. 이에 맞서는 민초단의 박지민 역시 리브 샌드박스 성제경 PSMG 송세윤을 상대로 모두 승리를 따내며 좋은 흐름을 이어가고 있기에 이 두 선수의 대결 역시 쉽게 예상할 수 없는 승부다.

8강에서 승리해 4강에 진출한다면 다음 주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릴 3, 4위전과 결승전을 통해 eK리그 시즌2의 마지막 일정을 함께할 수 있게 된다. 최대한 오래 살아남아야 팀 점수를 많이 쌓을 수 있고, 그래야지만 다음 시즌에도 eK리그 무대를 누빌 수 있게 된다. 과연 부산으로 향할 네 선수가 누가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젠지 17승1패 +30(35-5)
2T1 15승3패 +18(21-13)
3리브 샌드박스 13승5패 +13(27-14)
4담원 기아 10승8패 +7(24-17)
5kt 롤스터 10승8패 +5(25-20)
6디알엑스 9승9패 -1(22-23)
7광동 프릭스 6승12패 -16(13-29)
8농심 5승13패 -14(14-28)
9프레딧 3승15패 -20(11-31)
10한화생명 2승16패 -22(12-34)
1박재혁 Ruler 1,200
2이채환 Prince 1,200
3최우제 Zeus 1,100
4김하람 Aiming 1,000
5김건우 Zeka 900
6한왕호 Peanut 800
7정지훈 Chovy 800
8허수 ShowMaker 800
9김건부 Canyon 700
10김동범 Croco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