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LCK POG 순위] 모래폭풍의 주역 '클로저', 400점으로 선두 올라서

'클로저' 이주현.
'클로저' 이주현.
리브 샌드박스의 '클로저' 이주현이 2023 LCK 스프링 스플릿 POG(Player of the Game) 선두에 등극했다.

이주현은 2주 차 일정까지 진행된 2023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서 400점을 기록하며, 지난주까지 300점으로 1위를 달리던 디플러스 기아 '데프트' 김혁규를 밀어내고 순위표 가장 높은 자리에 자리했다.

시즌 개막 전까지만 해도 많은 관심을 받지 못했던 리브 샌드박스는 모래폭풍이라는 말에 걸맞은 3연승 행진과 함께 3승 1패의 성적으로 4위에 올라있다. 특히, 이주현은 팀에서 플레이 메이킹을 비롯해 많은 역할을 맡으며 팀 연승을 도왔다. 지난 28일 열린 브리온과의 경기에서는 단독 POG를 수상하기도 하는 등 맹활약했다.

한편, 400점의 이주현을 김혁규를 비롯해 '캐니언' 김건부, '오너' 문현준, '페이즈' 김수환, '제카' 김건우가 300점으로 맹추격 중이다. 신인임에도 2위 그룹을 형성 중인 김수환의 행보 또한 눈에 띄는 부분이다.
POG 순위.
POG 순위.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4승0패 +8(8-0)
2광동 3승1패 +4(7-3)
3한화생명 3승1패 +4(7-3)
4T1 3승1패 +3(6-3)
5디플러스 3승1패 +2(6-4)
6DRX 2승2패 +1(6-5)
7농심 1승3패 -4(3-7)
8BNK 1승3패 -5(2-7)
9OK저축은행 0승4패 -6(2-8)
10KT 0승4패 -7(1-8)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