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LCK 감독브리핑] 한화생명 최인규 감독, "우리가 틀리지 않았다는 걸 증명하는 승리"

[LCK 감독브리핑] 한화생명 최인규 감독, "우리가 틀리지 않았다는 걸 증명하는 승리"
한화생명 e스포츠는 2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LCK아레나에서 진행된 2023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에서 T1에게 2대1로 승리했다. 승장 '댄디' 최인규 감독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경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한화생명 e스포츠 '댄디' 최인규 감독

'댄디 최인규 감독은 연패를 끊었고 상대가 T1이었지만 침착하게 소감을 밝혔다. 그는 "연패 속에서 우리의 연습 방향성이나 실력에 대한 의심이 생겼었는데, 우리가 틀리지 않았다는 것을 증명하는 승리라고 생각한다. 상대가 T1이라서 더 기쁘다"라며 말했다.

최근 T1이 케이틀린과 칼리스타 서포터를 선보인 것에 대해 최 감독은 철저하게 대비를 했다. "상대가 바텀 2원딜을 했었다. 막으면서 주도적으로 할 수 있는 밴픽을 준비했다"라며 "바텀이 제일 중요하다고 생각했고, 부가적으로 정글러가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갇혀있기 보다는 적극적으로 해야 이길 수 있다고 생각했다"라며 T1전에서 핵심으로 생각했던 점을 공개했다.

1세트에서 패배했지만 내용에 있어서는 만족감을 드러냈다. "1세트도 밴픽이 잘나왔다고 생각했다. 바텀과 탑이 서로 데이터가 없는 구도여서 사고가 났다. 글로벌 골드에서 1만 이상 부족했지만 교전에서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여줬다"라고 말하며 선수들을 칭찬했다.

T1이 나미를 선픽 했을 때 루시안을 빼앗은 것에 대한 상황 설명으로 "나미 선픽이 나왔을 때 루시안을 뺏으면 좋은지에 대한 생각했었다. 연습때 안해본 구도지만 가져왔을 때 후반 구도가 좋은 것에 대해서는 알고 있었다. T1이 원하는 밴픽 구도를 주고 싶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또 3세트 밴픽에서 상대가 제리와 룰루를 선택하지 않은 것으로 "T1이 제리와 룰루를 선호하지 않은 것은 경기를 봐서 알고 있다. 당시 밴픽 구도에서 제리-룰루를 하게되면 끌려갈 수 있어서 엘리스와 강한 바텀을 택했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최인규 감독은 "연패를 끊으면서 문제점이나 승리 플랜이 보이고 있다. 잘 캐치해서 다음 경기에도 좋은 경기 보여드리겠다. 연패하면서 실망한 팬 분들에게 좋은 경기력으로 보답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DK +1(2-1)
2BNK +1(2-1)
3T1 0(0-0)
4KT 0(0-0)
5광동 0(0-0)
6젠지 0(0-0)
7브리온 0(0-0)
8디알엑스 0(0-0)
9농심 -1(1-2)
10한화생명 -1(1-2)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