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풀라운드 '넛마스코어' 저력 선보인 너트마이트

사진=너트마이트.
사진=너트마이트.
너트마이트가 2023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리그에서 많은 경기에서 풀라운드 끝에 패배하는 '넛마스코어'를 다수 보여주며 아쉬운 시즌을 보냈다.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전프로 '베가' 이진건과 아이템 에이스 '스누피' 권순우, 카트라이더 유망주로 평가받던 '윌' 김의지와 '스칼드' 최지혁, '웨이브' 이해원이 뭉친 5인 팀 너트마이트는 '넛마스코어'의 저력만 선보였을 뿐 아이템전에서 승리하지 못했고, 승율이 반반이라고도 불리는 에이스 결정전에 '윌' 김의지를 자주 사용하지 못하며 승수를 쌓는데 실패한 것.

8강 풀리그에서 2승 5패의 성적을 거둔 너트마이트는 많은 경기에서 풀라운드 접전을 치른 것이 특징이다. 총 7경기 16세트 중 8세트에서 풀라운드 접전을 치렀다. 너트마이트는 미래엔세종과 올웨이즈 아이템전 3대2 승리를 제외하고 모두 2대3으로 패했다. 데스페라도와 스피드전과 아이템전, 광동 프릭스 스피드전, 피날레e스포츠 아이템전, 리브 샌드박스 스피드전에서 모두 풀라운드 접전 끝에 승리를 거두지 못했다. 이렇게 잦은 풀라운드 패배로 '넛마스코어'로 불렸다.

스피드전과 아이템전에서 모두 강점을 보이지 못한 너트마이트는 팀 컬러가 '넛마스코어'로 굳어졌다. 풀라운드까지 가는 저력을 보여줬지만, 승리로 연결 짓지 못하는 모습을 자주 보여줬다.

너트마이트는 다른 아마추어팀처럼 스피드전에서 패하더라도 아이템전에서 승리하며 에이스 결정전을 성사하고, '윌' 김의지가 에이스 결정전 경험을 쌓는 전략을 그렸을 것이다. 실제로 피날레e스포츠와의 경기가 그랬다. 스피드전에서 완패 후, 아이템전에서 3대2로 승리하며 에이스 결정전을 성사했다. '윌' 김의지는 '띵' 이명재를 상대로 승리하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아마추어팀이 프로팀을 상대로 스피드전에서 우위를 점하기 힘든 만큼 너트마이트의 아이템전 승률은 2023 KDL에서 큰 아쉬움으로 남았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광동 1승0패 +2(2-0)
2BNK 1승0패 +1(2-1)
3디플러스 1승0패 +1(2-1)
4젠지 0승0패 0(0-0)
5T1 0승0패 0(0-0)
6디알엑스 0승0패 0(0-0)
7OK저축은행 0승0패 0(0-0)
8한화생명 0승1패 -1(1-2)
9농심 0승1패 -1(1-2)
10KT 0승1패 -2(0-2)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