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구마유시' 이민형, "경기력 올라가고 있어…좋은 징조"

'구마유시' 이민형(사진=라이엇 게임즈).
'구마유시' 이민형(사진=라이엇 게임즈).
T1의 '구마유시' 이민형이 브래킷 스테이지를 앞두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T1이 2일(한국시각) 중국 쓰촨성 청두 파이낸셜 시티 공연 예술 센터서 벌어진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 플레이-인 스테이지 A조 승자전에서 플라이퀘스트를 2 대 0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T1은 브래킷 스테이지 진출을 확정 지었다. 경기 후 방송 인터뷰에 나선 이민형은 "별 탈 없이 브래킷 스테이지에 진출할 수 있어 좋다. 이제부터 시작이란 마음으로 다음 경기 잘 준비해야 할 것 같다"는 말로 브래킷 스테이지 진출 소감을 전했다.

최근 소환사의 협곡에는 라인 스왑 메타가 떠오르고 있다. 에스트랄e스포츠와 경기에서 라인 스왑을 선뵀던 T1은 이날 경기에서도 라인 스왑 전략을 잘 활용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민형은 "스왑 메타에서 바텀이 초반에 이득을 보는 경우가 있다. 그러면서 킬 많이 먹고 성장도 잘했다"며 경기를 돌아봤다.

그러면서 "저희 바텀, 탑이 라인전에 강점이 있는 편이라고 생각해서 스왑이 달갑지는 않다. 그래도 했을 때 맵을 넓게 쓰는 것도 잘해서 그 부분은 괜찮다"고 말했다. 이어서 "그런데 라인 스왑을 하면 바텀이 잘 커서 부담감도 있다. 중후반에 집중해서 잘해야 할 것 같다"고 웃으며 말했다.

이날 T1이 상대한 플라이퀘스트의 원거리 딜러 '마수' 파하드 압둘말렉은 롤 모델로 이민형을 꼽은 바 있다. 이민형은 "저도 그 영상을 봤는데, 누군가가 저를 보고 꿈을 키울 정도로 연차가 쌓였나 싶더라"며 "언제든 그런 리스펙트는 들었을 때 기분 좋다. 저를 보고 배웠으니까 앞으로도 잘하면 좋겠다"고 미소 지었다.

마지막으로 이민형은 브래킷 스테이지에서도 좋은 경기력을 보여줄 것을 다짐했다. 그는 "경기력이 조금씩 올라가고 있는 것 같아서 좋은 징조인 것 같다"며 "브래킷 스테이지에서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끝까지 최선을 다해 우승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말을 남기며 인터뷰를 마쳤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3승0패 +6(6-0)
2광동 3승1패 +4(7-3)
3T1 3승1패 +3(6-3)
4디플러스 3승1패 +2(6-4)
5한화생명 2승1패 +2(5-3)
6DRX 2승2패 +1(6-5)
7농심 1승3패 -4(3-7)
8BNK 1승3패 -5(2-7)
9OK저축은행 0승3패 -4(2-6)
10KT 0승3패 -5(1-6)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