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유럽 무대 진출한 'HH' 이현호, 소환사명 바꾼 이유는?

사진=한국e스포츠협회.
사진=한국e스포츠협회.
농심 e스포츠 아카데미에서 뛰었던 'HH' 이현호가 LEC SK게이밍으로 이적했다. 팀 이적 이후 소환사명을 '루온'으로 바꿨다.

이현호는 디플러스 기아 CL서 주전으로 활동했던 원거리 딜러 '라헬' 조민성과 함께 SK게이밍에 합류했다. SK게이밍은 '트릭' 김강윤(현 자이언츠X 2군 코치)에 이어 4년 만에 한국인 선수를 영입했다.

농심에 있을 때 이현호의 소환사명은 '에이치에이치'로 불렸다. 그런데 왜 SK게이밍으로 이적한 뒤 소환사명을 변경했을까. 리그 오브 레전드(LoL) 프로 선수가 소환사명을 바꾸는 이유는 두 가지다. 첫 번째는 부진했던 모습을 소환사명 변경을 통해 분위기 전환을 하거나, 아니면 똑같은 소환사명을 다른 리그 선수가 사용했을 경우다.

두 번째 경우에는 라이엇 게임즈가 시즌을 앞두고 게임단에 소환사명을 바꾸라고 통보를 한다. 그래서 예전 LCK 선수 중에 소환사명을 어쩔 수 없이 변경한 경우가 있었다. 이현호의 경우에는 특이한 사례인데 'HH'가 유럽이나 다른 지역에서는 '하이 히틀러(Heil Hitler)'라는 의미이기 때문이다. 참고로 LEC 게임단들은 대부분 숙소가 독일 베를린에 있다.

지난 LCKCL 스프링서 중계를 한 글로벌 해설진들은 'HH' 발음에 대해 난감해했다고 한다. 그래서 해설진들은 발음을 갖고 여러가지 의견을 냈는데 일부는 '에이치에이치'로, 다른 해설진은 '투에이치(Two H)' 아니면 '더블 에이치(Double H)'로 불렀다는 후문이다.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3승0패 +6(6-0)
2광동 3승0패 +5(6-1)
3T1 2승1패 +2(4-2)
4DRX 2승1패 +2(5-3)
5한화생명 2승1패 +2(5-3)
6디플러스 2승1패 0(4-4)
7BNK 1승2패 -3(2-5)
8OK저축은행 0승3패 -4(2-6)
9KT 0승3패 -5(1-6)
10농심 0승3패 -5(1-6)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