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MSI 우승 이후 들떠있는 마음 잡는 데 집중했다"

"MSI 우승 이후 들떠있는 마음 잡는 데 집중했다"
BNK 피어엑스와의 개막전서 승리한 젠지e스포츠 '기인' 김기인이 우승 이후 들떠있는 마음을 잡는 데 집중했다고 설명했다.

젠지는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롤파크 LCK 아레나에서 열린 LCK 서머 BNK 피어엑스와의 경기서 2대0으로 승리했다.

김기인은 경기 후 인터뷰서 "2대0으로 승리해서 기쁘다"라며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 이후 메타가 바뀌다 보니 거기에 맞는 챔피언을 찾고 적응하는 데 어려움은 있지만 지금은 서서히 알아가는 단계인 거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1세트서 '페이즈'가 기록한 펜타 킬 상황 중 기억에 남는 장면을 묻자 "'페이즈'가 외쳐서 중요하다고 생각했는데 그때 '쵸비' 정지훈이 상대 스카너에 끌려가서 죽는 바람에 '리헨즈' 손시우가 크게 웃었다. 그 장면이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말했다.

김기인은 "MSI 우승 이후 휴가를 보낸 뒤 돌아왔을 때 어느 정도 들떠있다고 생각했다"라며 "최대한 마음을 잡고 서머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최근 대세 챔피언인 스카너에 대해선 "솔로랭크에서 상대한 분은 어느 정도 느낄 건데 라인전이 강하며 상대방에게 어느 정도 맞으면서 버티는 것도 가능하다"며 "더불어 납치(이쉬탈의 격돌)도 가능해서 개인적으로는 까다롭다고 생각한다. 그렇지만 개인적으로는 오늘 경기서는 대처 가능하다고 생각해서 풀었던 거 같다"고 했다.

끝으로 김기인은 "서머 시즌을 앞두고 마음을 가다듬고 도전자 입장에서 열심히 해보겠다"며 "5연패에 집중하기보다 눈앞에 있는 경기를 열심히 하려고 한다. 다음 경기도 최대한 잘 준비해 보겠다"고 다짐했다.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9승0패 +18(18-0)
2한화생명 7승2패 +9(15-6)
3디플러스 7승2패 +7(14-7)
4T1 5승4패 +3(13-10)
5광동 5승4패 +3(12-9)
6KT 5승4패 +1(11-10)
7BNK 3승6패 -8(6-14)
8DRX 2승7패 -9(6-15)
9농심 2승7패 -10(5-15)
10OK저축은행 0승9패 -14(4-18)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