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SK게이밍 돌풍 이끄는 '라헬'-'루온', "프나틱 말고 다른 팀 바텀 못한다"

SK게이밍 '라헬' 조민성(사진=라이엇 게임즈)
SK게이밍 '라헬' 조민성(사진=라이엇 게임즈)
SK게이밍 '루온' 이현호(사진=라이엇 게임즈)
SK게이밍 '루온' 이현호(사진=라이엇 게임즈)
아직 시즌 초반이지만 SK게이밍의 저력이 만만치 않다. 지금까지 G2 e스포츠가 LEC 왕조를 구축했다면 현재 진행 중인 LEC 서머는 다르다. G2가 주춤한 사이 프나틱과 함께 하위권으로 분류됐던 SK게이밍이 한국인 선수들의 활약에 힘입어 상위권으로 올라있다.

SK게이밍은 17일(한국 시각)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라이엇 게임즈 아레나 베를린에서 열린 LEC 서머 2주 차서 프나틱에게 패했다. 개막 4연승을 달리던 SK게이밍은 첫 패배를 당했다. '노아' 오현택과 '준' 윤세준이 활약 중인 프나틱은 5연승을 질주했다.

이날 경기는 4전 전승의 두 팀의 대결로 주목받았다. LEC에서는 1주차 최고의 매치로 선정했고 경기 중간에는 '아무것도 못 하죠', '바텀 차이' 등 한국어 교실까지 이어졌다. 미드 라이너 '니스퀴' 야신 딘체르는 지난 경기 승리 후 공식 인터뷰서 LCK서 활동했던 인터뷰어 '로르' 로르 발레에게 한국어로 자기소개를 배우기도 했다.
이미지=LEC 방송.
이미지=LEC 방송.
한국 팬들에게도 유명한 SK게이밍은 지난 2020년 '트릭' 김강윤(현 자이언츠X 프라이드 코치)를 끝으로 한국 선수를 영입하지 않았다. 이후 매 시즌 하위권에 머물렀던 SK게이밍은 LEC 서머를 앞두고 디플러스 기아 챌린저스 '라헬' 조민성과 농심 레드포스 e스포츠 아카데미서 활동하던 '루온' 이현호를 영입했다.

비록 프나틱에게 첫 패배를 당했지만 두 명은 LEC 서머 팀의 에이스로 활동 중이다. 조민성은 KDA 6.7을 기록 중이며 이현호도 애쉬, 레나타 글라스크, 나미, 알리스타 등을 플레이했으며 KDA는 6에 달한다.

LEC는 이날 프나틱과의 경기를 앞두고 인터뷰를 진행했는데 두 명은 LEC 바텀 중 프나틱 말고는 잘하는 선수가 없다고 했다. '루온' 이현호는 "'라헬'이 동생답지 않게 저랑 비슷하게 해주는 거 같아서 좋다"라며 "다른 LEC 바텀 라인이 못하는 거 같아 경기하기 쉽다. 지금은 프나틱 바텀 듀오가 잘하는 거 같다"며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였다.

'라헬' 조현성은 "생각했던 거보다는 쉽다. 다른 팀 중에서는 한국인 바텀(프나틱)이 잘하는 거 같다. 처음 왔을 때부터 선수들과 스태프들이 잘할 수 있게 친절하게 해준 덕분에 적응을 쉽게 할 수 있었다"라며 "많이 이겼지만 부족한 점이 많다. 부족한 점을 보완해서 반드시 LoL 월드 챔피언십에 진출하고 싶다"고 다짐했다.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7승0패 +14(14-0)
2한화생명 6승2패 +7(13-6)
3디플러스 6승2패 +5(12-7)
4광동 5승3패 +5(12-7)
5T1 5승3패 +4(12-8)
6KT 4승4패 -1(9-10)
7DRX 2승6패 -7(6-13)
8농심 2승6패 -8(5-13)
9BNK 2승6패 -9(4-13)
10OK저축은행 0승8패 -12(4-16)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