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리퀴드 '제니오' 최정민, 은퇴 선언

center
리퀴드 '제니오' 최정민이 은퇴를 선언했다.

리퀴드 게임단은 14일(한국시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금까지 팀의 일원으로 활동했던 '제니오' 최정민이 이번 주 은퇴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0년 oGs(해체) 소속으로 스타크래프트2 게이머 생활을 시작한 최정민은 2011년 GSL 코드S에 꾸준하게 올라가며 최고의 전성기를 보냈다. 2010년 소닉 에릭슨 GSL 코드S 8강이 본인의 최고 기록이다.

하지만 지난 해 들어 개인리그에서 부진한 모습을 보인 최정민은 EG팀과 연합해서 참가한 프로리그에서도 4승10패에 그쳤다. 최정민은 지난 해 독일에서 열린 홈스토리컵 시즌8이 본인의 마지막 대회가 됐다.

리퀴드 게임단은 "최정민은 3년이라는 시간 동안 최고의 위치에서 꾸준하게 게이머 생활을 했다"며 "비록 은퇴를 하지만 오랜 시간 동안 리퀴드 일원으로 기억될 것이다"고 평가했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SK텔레콤의 넓고 빠른 LTE-A로 즐기는 e스포츠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2승6패 +15(29-14)
2젠지 12승6패 +8(27-19)
3농심 12승6패 +8(27-19)
4T1 11승7패 +6(25-19)
5리브 11승7패 +5(26-21)
6아프리카 11승7패 +4(25-21)
7kt 7승11패 -4(21-25)
8한화생명 7승11패 -9(17-26)
9프레딧 5승13패 -8(20-28)
10DRX 2승16패 -25(9-34)
1김태우 Gori 1100
2김건부 Canyon 1000
3이상혁 Faker 900
4정지훈 Chovy 900
5김태훈 Lava 900
6김기인 Kiin 900
7김동하 Khan 800
8박우태 Summit 800
9김재연 Dove 700
10이상호 Effort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