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KeSPA컵 결승] 그리핀 김대호 감독 "난 러키 가이"

center
그리핀의 사령탑을 맡으며 KeSAP컵 정상에 올려 놓은 김대호 감독이 "복 많은 사람"이라고 자평했다.

그리핀은 31일 서울 광진구 세종대학교 광개토관 컨벤션홀에서 열린 2018 리그 오브 레전드 KeSPA컵 결승전 젠지 e스포츠와의 대결에서 3대0으로 완승을 거두고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8강에서 아프리카 프릭스를 2대0으로 격파한 그리핀은 4강에서 담원 게이밍을 3대0으로 제압한 뒤 결승전에서도 한 세트도 빼앗기지 않으면서 무실 세트 우승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김대호 감독은 "내가 현실에서 벌어질 가능성이 부족한 작전들을 자주 요구하는데 선수들이 그걸 현실로 만들어낸다"라면서 선수들에게 공을 돌렸다.

선수들의 잠재력을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기간에 확인하면서 다양한 작전들을 비시즌 중에 준비한 김 감독은 "선수들과 생활하면서 내가 참 인복이 많다는 생각이 들었고 그런 의미에서 진정한 러키 가이인 것 같다"라고 답했다.

이번 KeSPA컵을 준비하면서 선수들에게 주어져 있던 제한을 모두 풀었다는 김 감독은 "자유롭게 훈련하면서 자신의 몫을 해내는 플레이 덕분에 퍼포먼스가 대단하게 나온 것 같다"라고 밝혔다.

2019년 챔피언스 코리아를 통해 월드 챔피언십에 다시 도전장을 던진 김 감독은 "지난 시즌에 이루지 못했던 꿈들을 다시 도전하면서 팬들에게 상상력과 재미를 보여주는 발전하는 팀인 그리핀이 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SK텔레콤 2승 4(4-0)
2그리핀 2승 4(4-0)
3담원 2승 4(4-0)
4샌드박스 1승 2(2-0)
5한화생명 1승 1(2-1)
6킹존 1패 -2(0-2)
7아프리카 1패 -2(0-2)
8kt 2패 -3(1-4)
9진에어 2패 -4(0-4)
10젠지 2패 -4(0-4)
1이승용 그리핀 400
2장용준 샌드박스 200
3박진성 SK텔레콤 200
4김태민 SK텔레콤 200
5신정현 담원 100
6김건부 담원 100
7고동빈 kt 100
8김기범 한화생명 100
9박권혁 한화생명 100
10허수 담원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