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OWCK] GC 부산, 긱스타 4대0 제압…PO 진출

center
GC 부산 웨이브(사진=중계방송 캡처).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19 시즌1 7주차
▶1경기 GC 부산 웨이브 4대0 긱스타
1세트 GC 부산 웨이브 2 < 리장 타워 > 0 긱스타
2세트 GC 부산 웨이브 4 < 왕의 길 > 3 긱스타
3세트 GC 부산 웨이브 3 < 호라이즌 달 기지 > 0 긱스타
4세트 GC 부산 웨이브 3 < 쓰레기촌 > 2 긱스타

GC 부산 웨이브가 긱스타를 꺾고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다.

GC 부산은 23일 진행된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19 시즌1 7주차 경기에서 긱스타에 4대0으로 승리했다. GC 부산은 '에디슨' 김태훈의 솜브라가 활약하며 단단한 탱커진을 앞세워 승리를 챙기며 3승 4패로 정규시즌을 마쳤다. 긱스타는 연승의 기세가 꺾이며 가시 한 번 트라이얼로 떨어지는 고배를 마셨다.

1세트 전장은 '리장타워'였다. 1라운드는 정원 맵에서 진행됐고 GC 부산이 궁극기를 교환한 상황에서 먼저 킬을 올리며 거점을 빼앗아 점령도를 높였다. 긱스타는 '어쌔신' 김성원의 브리기테와 함께 포커싱을 맞추며 거점을 빼앗았지만 '이온' 임지헌의 대지분쇄가 적중하며 GC 부산이 선취점을 올렸다.

2라운드 야시장 맵에서 GC 부산은 솜츠 조합을 꺼냈고 첫 교전 패배에도 불구하고 김태훈의 EMP턴에 이득을 챙기며 거점을 가져갔다. 솜브라 조합의 강점을 살려 거점 점령도를 높인 GC 부산은 '데이드림' 송지훈의 소리방벽과 함께 긱스타를 정리하며 2대0을 만들었다.

2세트는 '왕의길'에서 진행됐다. GC 부산은 김태훈의 솜브라가 빠르게 EMP를 모아 A거점을 점령하고 화물을 밀고 나갔고 EMP와 탱커 궁극기를 쏟아 부어 3점을 가져갔다. 공격에 나선 긱스타는 탱커 궁극기를 모아 A거점을 점령했고 브리기테의 센스 있는 플레이와 함께 2점을 지났다. 긱스타는 GC 부산의 맹렬한 공세를 막아내며 추가시간 종착지에 도달했다. 추가 라운드, 수비에 나선 GC 부산은 첫 교전에 승리하며 궁극기 우위를 점했고 임지헌의 대지분쇄가 적중하며 한 점도 내주지 않았다. GC 부산은 공격으로 전환해 3-3 힘싸움에 승리하며 거점 점령도를 높이고 2세트를 가져갔다.

3세트는 '호라이즌달기지'에서 펼쳐졌다. 선공에 나선 GC 부산은 솜츠를 꺼내 해킹과 함께 앞라인 싸움에 승리하고 A거점을 점령했다. GC 부산은 '딜라잇' 이영회의 집결과 함께 진입해 수비를 정리하며 순식간에 2점을 가져갔다. 수비로 전환한 GC 부산은 힘싸움에 승리하며 궁극기 우위를 점했고 궁극기를 하나씩 돌려 긱스타를 몰아냈다. GC 부산은 김태훈의 EMP가 완벽히 적중하며 긱스타의 마지막 진입을 막고 '완막'으로 승리를 확정했다.

4세트 전장은 '쓰레기촌'이었다. 3-3을 꺼낸 GC 부산은 나노 강화제를 받은 브리기테가 수비를 정리하며 경유지를 지났고 힘싸움에 승리하며 빠르게 2점을 차지했다. GC 부산은 시종일관 긱스타를 몰아붙이며 압승을 거뒀고 종착지 앞에서 중력자탄-자폭 연계를 적중시키며 3점을 모두 가져갔다.

공격에 나선 긱스타는 GC 부산의 조합에 맞춰 오리사-로드호그와 더블 스나이퍼 조합을 꺼냈고 저격수 대결에 승리하며 1점을 챙겼다. 두 번째 구간에서 고전 끝에 2경유지를 지난 긱스타는 궁극기 우위를 살려 전진했지만 GC 부산은 '짱구' 조명흠의 라인하르트가 두 차례 대지분쇄를 적중시키며 화물을 멈춰 세우고 4대0 승리를 완성했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2승5패 11(26-15)
2샌드박스 12승5패 10(26-16)
3그리핀 11승5패 12(25-13)
4SK텔레콤 10승7패 8(24-16)
5젠지 10승7패 5(23-18)
6아프리카 10승7패 5(24-19)
7킹존 9승8패 1(22-21)
8한화생명 5승11패 -9(14-23)
9kt 5승12패 -13(14-27)
10진에어 17패 -30(4-34)
1김건부 담원 900
2박우태 샌드박스 8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