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제시·현아, 같은 소속사 가수 노출 논란 '당시 모습 어땠길래?'

center
현아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
같은 소속사 가수 현아와 제시가 파격적 노출로 논란이 되고 있다.

현아는 지난 19일 한 대학교 축제에서 자신의 히트곡 ‘버블팝’을 부르던 중 치마를 걷어올려 속옷을 보이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날 검은색 맨투맨과 실크 소재의 스커트를 입은 현아의 깜짝 노출에 큰 환호를 받은 반면, 온라인 상에서는 과하다는 지적이 계속되고 있다.

반면 제시는 20일 하의실종 공항패션으로 등장했다.

과한 노출이라는 지적에 제시 “바지 입었다고. 오케이?”라고 말한 뒤 “이 옷을 짧은 레깅스라 부른다”며 해명했다.

앞서 현아는 지난 2011년 11월 무대서 가수 장현승과 키스신을 선보여 화제가 된 바 있으며, 지난 5월 한 대학교 축제서 과감한 퍼모먼스 도중 가슴 부위가 노출되는 아찔한 사고를 겪은 바 있다.

제시 역시 무대의상부터 SNS 속 의상까지 파격적인 패션으로 매번 화제를 모았다.

desk@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젠지 14승4패 18(31-13)
2T1 14승4패 16(30-14)
3드래곤X 14승4패 16(31-15)
4kt 10승8패 2(24-22)
5담원 9승9패 1(22-21)
6아프리카 7승11패 -8(19-27)
7APK 6승12패 -9(17-26)
8한화생명 6승12패 -11(17-28)
9샌드박스 5승13패 -12(16-28)
10그리핀 5승13패 -13(16-29)
1곽보성 젠지 1200
2정지훈 드래곤X 1100
3김하람 kt 롤스터 1000
4류민석 드래곤X 1000
5장하권 담원 900
6이우진 APK 900
7이상혁 T1 800
8김태민 젠지 800
9박진성 T1 700
10이상호 T1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