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ASL] 이영호, 기민한 대응으로 승부 원점 2-2

center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 시즌9 8강
▶이영호 2-2 김성대
1세트 이영호(테, 6시) < 호라이즌달기지 > 승 김성대(저, 12시)
2세트 이영호(테, 1시) 승 < 에스컬레이드 > 김성대(저, 7시)
3세트 이영호(테, 4시) < 네오실피드 > 승 김성대(저, 12시)
4세트 이영호(테, 7시) 승 < 매치포인트 > 김성대(저, 1시)

이영호가 김성대의 저글링-뮤탈리스크 공격을 깔끔하게 막아내며 승부를 5세트로 몰고 갔다.

이영호는 29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에 위치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 스튜디오에서 열린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이하 ASL) 시즌9 8강 첫번째 경기 4세트에서 김성대의 몰래 저글링 공격을 미리 눈치채고 수비벽을 탄탄하게 세우면서 승리를 따냈다.

이영호는 초반부터 김성대의 앞마당에 엔지니어링 베이를 건설하면서 저그가 자신이 생각한대로 경기를 풀어가지 못하게 만들었다. 게다가 저그 본진에는 가스 러시까지 하면서 저그를 계속 괴롭혔고 입구 지역을 철저하게 막은 이영호는 팩토리를 빠르게 건설, 지금까지와는 다른 경기 운영을 보여줬다.

김성대는 오버로드로 이를 확인하고 히드라 대신 뮤탈리스크 체제를 선택했다. 이에 이영호는 골리앗을 생산, 뮤탈리스크와 저글링 합동 공격을 팩토리 병력으로 막겠다는 의도를 보였다. 이에 김성대가 저글링 다수를 생산, 이영호의 앞마당을 급습했지만 벙커로 이를 깔끔하게 막아냈다.

이에 김성대는 저글링을 다수 생산해 또다시 급습하려 했지만 이영호의 벌처가 이를 확인하고 말았다. 결국 저글링 공격은 실패로 돌아갔고 김성대는 뮤탈리스크를 생산해 마지막 공격을 준비했다. 이영호는 저그의 세 번째 공격만 잘 막아내면 이길 수 있다고 판단, 터렛과 골리앗으로 탄탄한 수비 체제를 갖췄다.

결국 김성대의 뮤탈리스크 공격을 잘 막아낸 이영호는 항복을 받아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젠지 14승4패 18(31-13)
2T1 14승4패 16(30-14)
3드래곤X 14승4패 16(31-15)
4kt 10승8패 2(24-22)
5담원 9승9패 1(22-21)
6아프리카 7승11패 -8(19-27)
7APK 6승12패 -9(17-26)
8한화생명 6승12패 -11(17-28)
9샌드박스 5승13패 -12(16-28)
10그리핀 5승13패 -13(16-29)
1곽보성 젠지 1200
2정지훈 드래곤X 1100
3김하람 kt 롤스터 1000
4류민석 드래곤X 1000
5장하권 담원 900
6이우진 APK 900
7이상혁 T1 800
8김태민 젠지 800
9박진성 T1 700
10이상호 T1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