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GSL 결승] '해설 병행' 전태양, 김도욱 완파하고 삼수 끝에 첫 우승(종합)

center
전태양(사진=아프리카TV 제공).
해설자와 선수를 병행하고 있는 전태양이 첫 GSL 우승에 동원한 김도욱을 4대0으로 제압하고 삼수 끝에 GSL 정상에 올랐다.

전태양은 6일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에 위치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열리고 아프리카TV를 통해 생중계된 GSL 2020 시즌1 코드S 결승전에서 드래곤 피닉스 게이밍 김도욱을 4대0으로 완파하고 삼수 끝에 GSL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전태양은 1세트에서 전투순양함 최적화 전략을 들고 나왔다. 김도욱이 사이클론을 다수 모으면서 대응하자 전태양은 전투순양함 3기와 공성전차, 해병을 이끌고 조이기를 시도했고 앞마당 쪽으로 밀고 올라갔다. 김도욱이 건설로봇을 대동하도록 만들면서도 전투순양함을 모두 살려낸 전태양은 양방향 흔들기에 전투순양함을 사용하는 여유를 보이면서 승리했다.

2세트에서 중앙 지역에 전진 병영 전략을 시도하려다가 김도욱에게 발각된 전태양은 상대의 사신 3기 타이밍 공격을 언덕 위에서 막아냈고 의료선과 해병, 공성전차를 조합한 조이기를 성공하면서 2대0으로 앞서 나갔다.

3세트에서 김도욱이 밤까마귀를 6기까지 모으면서 자동 포탑으로 건설로봇 타격 작전을 구사하자 해병과 공성전차로 막아낸 전태양은 바이킹과 해방선, 밤까마귀를 조합하면서 김도욱의 12시 확장을 타격해 승리했다.

전태양은 4세트에서 중앙 전투를 연달아 성공하면서 김도욱을 옥죄어 들어갔다. 바이킹과 밤까마귀, 해병, 공성전차로 싸웠지만 김도욱의 밤까마귀 숫자를 줄이면서 영역 싸움에서 우위를 점한 전태양은 12시로 들어온 김도욱의 주병력을 모두 잡아내면서 우승을 확정지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DRX 5승 7(10-3)
2담원 5승1패 9(11-2)
3젠지 4승2패 3(9-6)
4T1 4승2패 3(9-6)
5아프리카 3승2패 2(7-5)
6다이나믹스 3승3패 1(8-7)
7kt 2승3패 -1(5-6)
8설해원 1승4패 -6(3-9)
9샌드박스 1승5패 -8(3-11)
10한화생명 6패 -10(2-12)
1곽보성 젠지 500
2조건희 담원 500
3이재원 다이나믹스 400
4진성준 아프리카 400
5김창동 T1 400
6김혁규 DRX 300
7류민석 DRX 300
8허수 담원 300
9이상혁 T1 200
10이성혁 다이나믹스 200
1T1 90 -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