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롤챔스] 다이나믹스 '리치' 이재원 "볼리베어는 카운터용 챔피언"

center
"1세트에서 '익수' 전익수 선배가 볼리베어를 쓰는 모습을 봤는데 아이템 테크 트리가 조금 아쉽긴 했다. 3세트에서 내가 볼리베어를 가져간 이유는 오른을 본 뒤에 이길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다이나믹스의 톱 라이너 '리치' 이재원이 LCK에서 가장 먼저 리워크된 볼리베어로 승리를 따낸 선수로 기록됐다.

이재원은 24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서머 2주 1일차 설해원 프린스와의 3세트에서 볼리베어로 승리를 따내면서 플레이어 오브 더 게임으로도 선정됐다.

이재원은 "승격 선배인 설해원 프린스와의 경기여서 신경이 많이 쓰였는데 우리가 이겨서 기분 좋다"라면서 "3세트에서 내가 실수를 범하면서 '쿠잔' 이성혁이 POG로 선정될 줄 알았는데 1, 3세트 모두 MVP로 선정된 것도 좋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설행원의 하단 듀오가 강하다는 평가에 대해 이재원은 "우리 팀의 원거리 딜러 '덕담' 서대길이 아펠리오스를 좋아하는데 상대 팀 '하이브리드' 이우진 또한 아펠리오스를 잘 다루면서 밴픽 신경전이 벌어질 줄 알았는데 그래도 아펠리오스를 우리가 가져오면서 잘 풀렸다"라고 말했다.

1세트에서 전익수가 볼리베어를 가져갔을 때 어떤 느낌을 받았느냐는 질문에 이재원은 "먼저 가져가기에는 카운터 당할 수 있는 여지가 많은 챔피언이지만 상대방의 챔피언을 본 뒤에는 카운터를 칠 수 있는 챔피언이다"라면서 "3세트에서 상대가 오른을 골랐을 때에는 볼리베어로 받아칠 수 있다고 생각해서 골랐다"라고 설명했다.

아트록스 장인을 이름을 날리고 있던 이재원은 "아트록스는 무난한 챔피언이고 내가 2세트에서 아트록스를 썼다가 패했기에 앞으로 견제를 당하지는 않을 것 같다"라면서 "내가 조금 잘 다룰 뿐, 언제나 쓸 수 있는 무난한 챔피언이기에 금지하지 말아주길 바란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다음 경기에서 한화생명e스포츠와 대결하는 이재원은 "한화생명e스포츠의 하단 듀오가 강하다고 알려져 있는데 상체 차이를 내면서 이길 수 있다는 것을 보여드리겠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종로=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담원 12승2패 21(26-5)
2DRX 12승2패 15(25-10)
3젠지 10승4패 13(23-10)
4T1 10승4패 11(22-11)
5아프리카 7승6패 2(15-13)
6샌드박스 6승8패 -6(13-19)
7kt 5승8패 -6(12-18)
8다이나믹스 4승9패 -8(12-20)
9한화생명 1승12패 -20(5-25)
10설해원 1승13패 -22(5-27)
1곽보성 젠지 1000
2허수 담원 900
3정지훈 DRX 800
4김건부 담원 800
5김창동 T1 700
6이재원 다이나믹스 600
7박재혁 젠지 600
8류민석 DRX 600
9최현준 DRX 500
10유수혁 샌드박스 500
1T1 90 -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