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KeSPA컵] 아프리카, 교전 노련미 살리며 브리온에 역전승! 1-0

center
아프리카 프릭스 선수단.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KeSPA컵 2019 울산 8강 1R A조
▶아프리카 프릭스 1-0 브리온 블레이드
1세트 아프리카 프릭스 승 < 소환사의협곡 > 브리온 블레이드

아프리카 프릭스가 브리온 블레이드의 초반 공세에 휘둘렸지만 중후반 교전에서 연승을 거두면서 역전해냈다.

아프리카 프릭스는 28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KeSPA컵 2019 울산 8강 1R A조 브리온 블레이드와의 1세트에서 2대7까지 킬 스코어가 뒤처졌지만 교전에서 연달아 대승을 거두며 경기를 뒤집었다.

아프리카는 3분에 상단으로 '스피릿' 이다윤의 뽀삐가 올라왔고 '기인' 김기인의 라이즈가 점멸을 쓴 뒤 룬감옥으로 브리온 블레이드의 톱 라이너 '와이저' 최의석의 아트록스를 묶었고 뽀삐 벽으로 밀어붙이면서 라이즈가 첫 킬을 가져갔다.

브리온 블레이드는 8분에 하단으로 '도일' 서명수의 리 신이 숨어 들어갔고 '헤나' 박증환의 바루스가 부패의 사슬로 아프리카 프릭스의 하단 듀오를 묶자 리 신이 파고 들었고 바루스가 2명을 모두 잡아냈다. 10분에 서명수의 리 신이 상단으로 이동했고 최의석의 아트록스와 함께 김기인의 라이즈를 구석으로 몰면서 킬을 추가했다.

12분에 하단으로 모인 브리온 블레이드는 '젤리' 손호경의 브라움을 먼저 끊어냈고 아프리카의 충격파와 쌍권총 난사의 연계를 회피한 뒤 포탑 다이브를 시도, 3킬을 추가했다.

유리하다고 판단한 브리온은 14분에 정글러 서명수의 리 신이 아프리카의 정글로 들어갔다가 잡혔고 18분에는 중앙 대치 상황에서 '미닛' 양현민의 브라움이 끊기면서 아프리카에게 추격을 허용했다.

아프리카는 24분에 벌어진 전투에서 대박을 터뜨렸다. 브리온이 김기인의 라이즈를 노리고 노틸러스의 폭뢰와 바루스의 부패의 사슬을 적중시키면서 순식간에 녹이면서 추격하자 뒤로 빠지던 아프리카는 '미스틱' 진성준의 미스 포츈이 쌍권총 난사를 제대로 쓰면서 킬을 쌓았고 이다윤의 뽀삐가 브리온 선수들을 물고 늘어지며 대승, 킬 스코어를 9대9로 만들었고 골드 획득량을 역전시켰다.

내셔 남작 지역에서 브리온이 폭뢰와 부패의 사슬을 연계하며 싸움을 열자 아프리카는 손호경의 브라움이 방패를 들고 받아냈고 송용준의 오리아나가 충격파를 4명에게 적중시켰고 진성준의 미스 포츈이 쌍권총 난사를 쓰면서 에이스를 만들어냈다.

내셔 남작을 가져간 아프리카는 하단에서 노틸러스를 끊어낸 뒤 억제기까지 밀어냈고 쌍둥이 포탑 앞에서 전투를 벌여 3킬을 추가, 역전승을 확정지었다.

서초=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