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프로리그] 삼성전자 박대호 "남은 라운드서 승수 쌓겠다"

center
삼성전자 박대호가 올 시즌 부진했던 테란 라인에 힘을 실어줬다. 박대호는 23일 벌어진 8게임단과의 3라운드 경기에서 김재훈에게 승리를 거뒀다. 시즌 2승(3패)째를 거둔 박대호는 "오늘 승리를 발판 삼아 남은 라운드에서 승수를 챙기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Q 팀의 승리를 이끈 소감은.
A 오랜만에 승리했다. 2승째를 거둬서 기분 좋다. 자신감도 생겼다.

Q 자신감을 생긴 이유가 있다면.
A 3라운드 들어와서 2승1패를 기록했다. 이기다보니 자신감을 얻은 것 같다.

Q 프로리그에서 출전 기회가 적었다.
A 부족한 것도 있었지만 프로토스에게 많이 패했고 팀의 사정 상 다른 종족 위주로 엔트리를 구성하다보니 기회가 적어진 것 같다.

Q 스타2가 자신에게 잘 맞나?
A 스타크래프트2:자유의 날개(스타2)에서는 세 종족 모두 바이오닉 위주로 플레이한다. 사실 스타크래프트:브루드워(스타1)에서도 바이오닉에 자신감이 있었지만 보여줄 기회가 적었다. 스타2는 나에게 잘 맞는 것 같다.

Q 스타2:군단의 심장이 곧 출시되는데.
A 스타2:군단의 심장이 테란이 좋다고 하더라. 스타2에서는 테란이 약세였는데 좋아진 것 같아서 성적도 기대해볼 만한 것 같다.

Q 시즌 목표가 있다면.
A 시즌 초반에는 20승이 목표였지만 지금은 승수가 적다보니 15승 정도 하고 싶다.

Q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A 연습 도와준 박진석에게 고맙다. 올 시즌 들어 이렇게 승리가 적은 경우가 없었다. 하지만 자신감을 찾았기 때문에 남은 라운드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겠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SK텔레콤과 함께하는 e스포츠 세상(www.sktelecom.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젠지 3승 1패 +4(7-3)
2담원 3승 1패 +3(6-3)
3한화생명 3승 1패 +2(7-5)
4DRX 3승1패 +2(7-5)
5kt 2승 2패 0(5-5)
6농심 2승 2패 0(5-5)
7리브 1승 3패 -2(4-6)
8T1 1승3패 -2(5-7)
9아프리카 1승 3패 -3(3-6)
10프레딧 1승 3패 -4(2-6)
1정지훈 Chovy 500
2김동하 Khan 300
3허수 ShowMaker 300
4김광희 Rascal 300
5최엘림 Ellim 300
6손우현 Ucal 300
7유수혁 FATE 200
8홍창현 PYOSIK 200
9정현우 BAO 200
10김정민 Life 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