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KT 이영호 "방황과 고민…동료들과 여행으로 극복"

center
KT 롤스터 이영호가 동료들과 해외 여행으로 심란했던 마음을 다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영호는 얼마 전까지 스타크래프트2에 대한 흥미를 잃고 방황했다는 충격적인 고백을 했다. 게임에 대한 흥미를 잃으면서 계속 선수 생활을 유지해야 할지 심각하게 고민하던 상황에서 은퇴하는 선수들이 속속 등장하면서 마음이 흔들리기 시작한 것이다.

생각이 많아 마음이 복잡하던 이영호는 같은 팀 동료들과 해외여행을 계획했다. 이번 시즌을 끝으로 그만두는 선수들과 함께 태국 파타야에서 좋은 시간을 보내고 돌아온 이영호는 모든 방황을 끝내고 다시 열심히 하자는 다짐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동료들과 함께 한 시간이 지친 이영호에게 힐링 여행이었던 셈이다.

이영호는 스타크래프트:브루드워 때 최고의 선수였다는 사실 때문에 스타크래프트2에서도 다른 선수들보다 더 많은 주목을 받았다. 그 때문에 이영호가 받는 스트레스는 다른 선수들보다 배가 될 수밖에 없었다. 게다가 이영호 입장에서 스타크래프트2는 스타크래프트:브루드워만큼 집중해 연습할 수 있을 만큼 흥미가 생기지 않았다.

그러던 찰나 함께 게임을 했던 많은 프로게이머들이 은퇴를 선언했고 그 가운데는 KT 동료들이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허탈감과 무기력감에 이영호는 프로게이머 생활을 계속해야 하는지에 대한 회의감이 들었고 많은 고민을 했다.

심란한 마음을 한번에 정리해준 것은 동료들의 격려였다. 황병영, 김성대, 임정현, 고강민, 주성욱, 박성균, 김대엽 등과 함께 한 태국 파타야 여행을 통해 이영호는 마음을 다잡았고 한국으로 돌아와 다시 마우스를 잡고 연습에 몰두할 수 있었다고 고백했다.

KT 이영호는 "한동안 마음을 다잡기 힘들어 많은 고민을 했는데 동료들과 여행 덕분에 게임에 대한 흥미를 다시 찾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 남은 모든 경기에서 최선을 다해 다시 ‘최종병기’ 이영호 포스를 뿜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데일리e스포츠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6승 2패 +23(33-10)
2젠지 13승 5패 +14(29-15)
3한화생명 12승6패 +8(26-18)
4T1 11승7패 +10(27-17)
5DRX 9승 9패 -5(21-26)
6농심 7승 11패 -6(18-24)
7kt 6승 12패 -9(18-27)
8리브 6승 12패 -10(15-25)
9아프리카 5승 13패 -10(16-26)
10프레딧 5승 13패 -15(12-27)
1정지훈 Chovy 1000
2허수 ShowMaker 1000
3홍창현 PYOSIK 900
4류민석 Keria 900
5김동하 Khan 800
6김건부 Canyon 700
7오효성 Vsta 700
8이진혁 Dread 700
9박재혁 Ruler 600
10김광희 Rascal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