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고석현 "퀀틱서 2,500만원 못 받았다" 폭로

center
퀀틱 게이밍 소속으로 활동하고 있는 스타크래프트2 선수인 고석현이 "미지급금이 2,500만원에 달한다"는 내용을 폭로했다.

지난해 1월28일부터 퀀틱 게이밍과 계약해서 소속 선수로 활동하고 있는 고석현은 여러 가지 부분에서 팀이 자신에게 홀대했다고 밝혔다. 선수들의 대회 출전으로 인한 비행기 티켓 예매, 상금 및 수입의 배분을 맡고 있는 사이먼이 고석현에게 제대로 대우를 해주지 않았다는 것.

고석현은 "비행기 티켓을 예매하는 시간이 항상 늦었고 여러 나라를 돌아다녀야 하는 상황에도 불과 하루 전에 비행 스케줄을 알려주는 등 관리가 미비했다"고 밝혔다. 2013년 마지막 대회 일정인 홈스토리컵, 레드불 뉴욕, 드림핵 윈터를 소화할 때 비행기 티켓을 예매했다고는 말했지만 하루 전에 티켓이 나와서 어려움을 겪었다는 것.

또 월급이 밀리고 상금이 제대로 들어오지 않았다고도 폭로했다. 드림핵 스톡홀름, 서머, 발렌시아 대회를 출전해서 얻은 상금을 받지 못한 것. 퀀틱 게이밍이 소속 선수들의 상금을 모두 수령해갔지만 선수들에게는 분배하지 않았다고. 고석현이 받지 못한 상금은 23,000달러(한화 약 2,500만원) 가량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고석현은 "지난 1년 동안 비행기를 수도 없이 타면서 소화했던 프로게이머로서의 일정이 회의스럽고 8년 동안 왜 게이머를 했나 싶을 정도로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았다"고 밝혔다. 또 "게임이 손에 잡히지 않아 쉬고 있으며 이대로라면 게이머 생활을 포기할 수도 있을 것 같다"고 속내를 털어 놓았다.

[데일리e스포츠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1승 1패 +15(22-7)
2젠지 9승 3패 +11(21-9)
3한화생명 7승 4패 +3(16-13)
4DRX 7승 4패 0(15-15)
5T1 6승 6패 +3(17-14)
6kt 5승 6패 -1(13-14)
7아프리카 4승 8패 -3(13-16)
8농심 3승 8패 -8(9-17)
9프레딧 3승 8패 -9(8-17)
10리브 2승 9패 -12(6-18)
1허수 ShowMaker 800
2정지훈 Chovy 700
3김동하 Khan 500
4김광희 Rascal 500
5홍창현 PYOSIK 500
6이진혁 Dread 500
7김태민 Clid 500
8이진혁 Dread 500
9류민석 Keria 500
10손우현 Ucal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