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WCS] SK텔레콤 정경두 "조지명식 해보고 싶다"

center
SK텔레콤 T1 정경두가 9시간이 넘는 혈투 끝에 월드 챔피언십 시리즈(WCS) GSL 코드S에 올랐다. 정경두는 이날 벌어진 코드S 와일드카드전에서 5차 재경기 혈투 끝에 MVP 조중혁을 꺾고 본선 진출을 확정지었다.

Q 9시간 혈투 끝에 코드S에 올랐다.
A 허리가 끊어질 것 같다. 사실 3강 풀리그를 했을 때 첫 경기에서 못 이긴다면 진출은 힘들 것으로 생각했다. 하지만 운 좋게 조중혁 선수를 한 번 이겨서 거기에서부터 뚫을 수 있다는 확신이 들었다.

Q 5차 재경기 신기록을 세웠다.
A 기록이라니까 기분 좋다. 내일 친구를 만나기로 했는데 오늘 탈락했다면 아무 것도 하기 싫었을 것이다.

Q 생이 첫 코드S 진출이다.
A 항상 예선을 뚫었는데 코드S는 처음이다. 처음에 듀얼 토너먼트 조를 확인하고 코드S에 올라갈 것으로 생각했다. 그렇지만 오늘과 같이 한 선수(오늘은 MVP 조중혁, 당시에는 스타테일 이승현)에게 말려서 탈락했다. 오늘도 그 때 생각이 나서 못 올라갈 줄 알았다. '알터짐 요새'에서 승리한 덕분에 마지막 경기에서도 이길 수 있었다.

Q 코드S 목표는 무엇인가.
A 16강에 진출해서 조지명식을 한 번 해보고 싶다.

Q 설날인데 계획을 말해달라.
A 내일 바로 친구들을 만나기로 했다. 차 편이 있으면 집에 빨리가서 휴식을 취하고 싶다.

Q 하고 싶은 말이 있나.
A 남아계신 분들에게 죄송스럽고 감사하다는 말을 하고 싶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SK텔레콤의 넓고 빠른 LTE-A로 즐기는 e스포츠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7승 13(14-1)
2샌드박스 6승1패 9(13-4)
3SK텔레콤 5승2패 5(11-6)
4한화생명 5승3패 3(10-7)
5킹존 4승4패 0(9-9)
6담원 3승4패 0(8-8)
7kt 2승5패 -2(6-10)
8젠지 2승5패 -6(6-12)
9아프리카 2승5패 -7(4-11)
10진에어 7패 -13(1-14)
1정지훈 그리핀 600
2김태민 SK텔레콤 600
3장용준 샌드박스 500
4김혁규 킹존 500
5박재혁 젠지 500
6이승용 그리핀 400
7박우태 샌드박스 400
8박진성 SK텔레콤 400
9강명구 한화생명 400
10김장겸 샌드박스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