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롤챔스] 아프리카 '에이밍' 김하람 "시야 확보해준 동료들에게 감사"

center
"우리 팀의 서포터와 정글러가 필요한 곳에 와드를 매설해줬기 때문에 애쉬의 마법의 수정화살 적중률이 높아졌다. 동료들 덕분이다."

백발백중을 자랑하는 로빈훗처럼 애쉬의 궁극기인 마법의 수정화살을 kt 롤스터 선수들에게 적중시킨 아프리카 프릭스의 원거리 딜러 '에이밍' 김하람(사진)이 공을 동료들에게 돌렸다.

김하람은 10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3층에 위치한 롤파크의 LCK 아레나에서 열린 스무살 우리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19 스프링 2R 3주차 kt 롤스터와의 1, 2세트 모두 애쉬로 플레이하면서 백발백중의 궁극기 적중률을 자랑하면서 MVP로 선정됐다.

김하람은 "애쉬로 처음 플레이했는데 생각 이상으로 잘 풀렸다"라면서 "팀이 정말 위험한 시기에 kt라는 경쟁자를 만났는데 2대0으로 승리해서 다행"이라고 말했다.

애쉬의 궁극기인 마법의 수정화살을 잘 맞힐 수 있는 비결을 묻자 김하람은 동료들에게 공을 돌렸다. "서포터와 정글러가 상대가 지나갈 만한 곳에 와드를 미리 설치해 놓았기 때문에 모든 상황을 보면서 궁극기를 사용했고 그 덕에 적중률이 높아졌다"라는 설명이다.

다음 경기에서 그리핀을 상대하는 점에 대해서는 "오늘 경기에서 괜찮은 호흡이 나왔기 때문에 경기력을 유지하면서 가다듬는다면 이길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김하람은 "나 혼자 잘한다고 게임에서 이기는 것이 아니라 동료들과 얼마나 호흡을 잘 맞추느냐가 승리와 패배를 가른다"라면서 "10명의 로스터에 있는 선수들과 손발을 잘 맞출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5승1패 8(11-3)
2샌드박스 4승1패 4(8-4)
3킹존 4승2패 5(10-5)
4담원 4승2패 1(9-8)
5아프리카 3승2패 2(8-6)
6담원 3승2패 1(7-6)
7kt 2승3패 -2(5-7)
8한화생명 2승4패 -3(5-8)
9SKT 1승5패 -6(5-11)
10진에어 6패 -10(2-12)
1이진혁 아프리카 500
2박우태 샌드박스 400
3김광희 킹존 400
4박도현 그리핀 400
5문우찬 킹존 300
6장하권 담원 300
7박재혁 젠지 300
8정지훈 그리핀 200
9김동하 SK텔레콤 200
10황성훈 kt 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