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진에어 LoL팀, 스타2 출신 차지훈 감독 선임

center
진에어 그린윙스 리그 오브 레전드 팀이 스타크래프트2 팀 감독이었던 차지훈을 차기 감독으로 선임했다.

진에어는 19일 SNS를 통해 차지훈 감독을 리그 오브 레전드 팀의 감독으로 임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차지훈 감독은 온게임넷 스파키즈와 SK텔레콤 T1에서 스타크래프트 종목의 코치로 활약했으며 진에어 그린윙스로 넘어온 뒤에는 마지막 프로리그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진에어가 스타2 팀을 계속 운영하면서 지휘봉을 이어간 차 감독은 프로토스 김유진, 테란 조성주, 저그 이병렬 등이 국내외 굵직한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할 수 있도록 선수들을 키워낸 바 있다.

center
차지훈 감독 선임을 밝힌 진에어 그린윙스 SNS.


2019년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에서 스프링과 서머를 통틀어 1승밖에 거두지 못하면서 챌린저스로 강등된 진에어는 차 감독을 선임하면서 2020년 LCK 복귀와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진에어 그린윙스는 2019 시즌을 마친 뒤 한상용 감독 등과 계약을 종료했으며 천정희 코치를 선임한 바 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