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ASL] 이영호, 전략으로 위기 극복하고 4강 진출

center
사진=데일리e스포츠 DB.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 시즌9 8강
▶이영호 3대2 김성대
1세트 이영호(테, 6시) < 호라이즌달기지 > 승 김성대(저, 12시)
2세트 이영호(테, 1시) 승 < 에스컬레이드 > 김성대(저, 7시)
3세트 이영호(테, 4시) < 네오실피드 > 승 김성대(저, 12시)
4세트 이영호(테, 7시) 승 < 매치포인트 > 김성대(저, 1시)
5세트 이영호(테, 5시) 승 < 히치하이커 > 김성대(저, 11시)

이영호가 천신 만고 끝에 김성대를 꺾고 4강에 이름을 올렸다.

이영호는 29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에 위치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 스튜디오에서 열린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이하 ASL) 시즌9 8강 첫번째 경기에서 김성대의 기가 막힌 다전제 판짜기에 흔들렸지만 결국 굳건한 수비 능력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이영호는 이대로 주도권을 빼앗길 수는 없다고 판단한 듯 마지막 세트에서는 오히려 역으로 전략을 걸었다. 이영호는 전진 배럭 이후 저그의 앞마당에 벙커를 두개나 건설하면서 상대를 괴롭혔다. 이후 이영호는 전진 팩토리까지 건설, 벌처로 저그를 계속 괴롭히겠다는 의도를 보였다.

김성대는 벌처 공격을 미리 알고 있었다는 듯 히드라를 배치했지만 이영호는 개의치 않았다. 벌처와 레이스까지 보내면서 저그가 상황을 추스르지 못하도록 만들었다. 이후 이영호는 생산한 머린까지 끌고 와 저그의 앞마당에 공격을 시도했다.

김성대는 뮤탈리스까지 생산해 어떻게든 수비하려 했지만 이미 드론을 너무 많이 잃은 상황이었다. 이영호는 사이언스 배슬까지 생산해 김성대를 더욱 몰아칠 준비를 마쳤다. 김성대는 드론을 채우기에도 급급한 상황이었기에 이영호의 배슬을 동반한 공격을 막기에는 무리였다.

김성대는 럴커를 보유하자 곧바로 테란의 입구 지역을 뚫기 위해 공격을 감행했다. 이대로 가면 자신이 불리하다고 판단해 어쩔 수 없이 선택한 공격이었지만 테란에게 깔끔하게 막힐 수밖에 없었다. 결국 이영호는 상대 공격을 잘 막고 항복을 받아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젠지 14승4패 18(31-13)
2T1 14승4패 16(30-14)
3드래곤X 14승4패 16(31-15)
4kt 10승8패 2(24-22)
5담원 9승9패 1(22-21)
6아프리카 7승11패 -8(19-27)
7APK 6승12패 -9(17-26)
8한화생명 6승12패 -11(17-28)
9샌드박스 5승13패 -12(16-28)
10그리핀 5승13패 -13(16-29)
1곽보성 젠지 1200
2정지훈 드래곤X 1100
3김하람 kt 롤스터 1000
4류민석 드래곤X 1000
5장하권 담원 900
6이우진 APK 900
7이상혁 T1 800
8김태민 젠지 800
9박진성 T1 700
10이상호 T1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