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넥슨 카트리그] 락스 이재혁 "지난 경기 후 훨씬 많이 연습했다"

center
락스 이재혁(사진=넥슨 제공).

"지난 패배는 연습 부족이라 생각해 전 경기 끝나고 바로 훨씬 많이 연습을 했다. 그래서 오늘같이 이런 결과 나오지 않았나 생각한다."

락스는 17일 서울 강남구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헤이영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1 팀전 8강 풀리그 7경기 E스탯 e스포츠와의 경기에서 에이스 결정전 끝 2대1로 승리하며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에이스 결정전에서 승리를 가져온 락스의 이재혁은 지난 패배 후 연습량을 늘렸다고 전하며 오늘 경기 승리의 원동력을 밝혔다.

다음은 이재혁과의 일문일답.

Q 오늘 경기 승리하며 첫 승을 수확한 소감은.
A 스피드전 3대0을 하면서 완승해 기분 좋았지만 스피드전을 너무 완벽하게 이겨서 방심해서인지 아이템전을 져버려서 그게 좀 아쉬웠다.

Q 락스의 약점이라 평가 받은 스피드전을 내주고 반대로 강점인 아이템전을 내줬다.
A 다른 팀들도 우리가 스피드가 약점이라 생각할 것이다. 그렇게 생각하고 게임을 하다 보니 방심할 수도 있어 스피드전을 가져왔다. 오히려 다른 팀도 다 아이템전 강팀이라 생각해 역으로 아이템전을 더 집중적으로 준비해오지 않았나 생각한다.

Q 스피드전은 깔끔한 승리였다. 완승의 비결은 무엇인가.
A 우리가 사실상 (아)상훈이형은 없는 셈 쳐서 스피드전을 세 명이서 한다(웃음). 세 명이서 하는 것도 전략이 잘 준비가 됐고 세 트랙이 다 전략대로 진행돼 이길 수 있었다.

Q 골든 스톰 블레이드나 몬스터가 아닌 흰 소 X를 타는 이유는.
A 내가 러너 에이스이다 보니 오히려 나를 안 잡고 뒤에서 다른 선수들이 못 오게 막는 경향이 많다. 반대로 내가 1번이 되면 앞에서 흰 소 X를 타고 버티면 어떨까 하는 생각에 타게 됐다.

Q 에이스 결정전에서는 지난 패배가 전혀 영향을 안 준 느낌이었다. 어떤 마음으로 임했나.
A 지난 경기는 생각해봤는데 리그 연기도 많이 됐고 하다 보니 나도 많이 마음이 나태해진 것 같다. 연습 부족이라 생각해 전 경기 끝나고 바로 훨씬 많이 연습을 했다. 그래서 오늘같이 이런 결과 나오지 않았나 생각한다.

Q 현재 락스의 경기력은 어느 정도 올라왔다고 생각하나.
A 스피드전은 보시다시피 우리가 진짜 강팀 상대로도 이정도 한다는 걸 알려드렸다. 아이템전은 오늘은 좀 불안했지만 천천히 맞춰나가다 보면 스피드전처럼 다 같이 완전히 맞춰질 거라 생각한다.

Q 이번 시즌 목표는
A 항상 우리가 결승까지는 잘 가놓고 우승을 못했다. 이번 시즌에는 반드시 우승을 잡고 열심히 노력하겠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
A 팬분들 오늘 경기도 많이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좋은 경기력으로 보답해드리도록 하겠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