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T1 오버워치 컨텐더스 팀 선수, 코로나19 확진…대회 기권

center
T1 오버워치 컨텐더스 팀 선수 4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되면서 참가하던 대회를 기권했다.

T1은 지난 27일 공식 SNS를 통해 오버워치 컨텐더스 팀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참가하던 2021 오버워치 컨텐더스 시즌2 코리아 플레이오프에서 기권했으며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선수는 4명이다.

T1 오버워치 팀은 지난 17일 팀 내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한 뒤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를 유지 중이었다. 그러나 27일 선수 네 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대회 참가에 어려움이 생겼다. 그 외 선수 및 코칭스태프는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자가격리를 계속 유지 중이다.

T1은 "모두 건강하게 자가격리를 마칠 수 있도록 게임단에서는 선수단 케어에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선수단 전체가 건강하게 다시 돌아올 수 있도록 많은 응원 부탁드리고 오버워치 컨텐더스 리그 운영에 따른 추가적인 소식이 생기는 경우 공지하겠다"고 전했다.
center
사진=T1 공식 SNS 발췌.


안수민 기자 (tim.ansoomin@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