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롤드컵] 담원 기아, 매드 잡고 전승으로 4강 진출(종합)

center
맨 앞에 선 담원 기아 '쇼메이커' 허수(사진 출처=라이엇 게임즈).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8강 3경기

▶담원 기아 3대0 매드 라이온즈
1세트 담원 기아 승 <소환사의 협곡> 매드 라이온즈
2세트 담원 기아 승 <소환사의 협곡> 매드 라이온즈
3세트 담원 기아 승 <소환사의 협곡> 매드 라이온즈

담원 기아는 라인전, 교전, 운영에서 모두 완벽했다.

담원 기아는 24일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스포츠 경기장에서 열린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8강 3경기서 유럽 매드 라이온즈를 만나 세트 스코어 3대0 완승을 거뒀다. 이번 승리로 담원 기아는 그룹 스테이지부터 이어진 승률 100%를 이어갔다.

1세트는 담원 기아의 압승이었다. 라인전 단계에서부터 미드와 바텀 주도권을 잡은 담원 기아는 '캐니언' 김건부의 리 신이 종횡무진 활약하면서 다수의 킬을 만들었고 협곡의 전령 2개를 전부 챙긴 뒤 포탑을 파괴하며 매드와 격차를 벌렸다. 성장 차이를 앞세워 매 교전을 승리한 담원 기아는 무난하게 내셔 남작을 챙기면서 1대0을 만들었다.

2세트에서는 담원 기아가 대역전극을 연출했다. 초반부터 탑을 집중 공략 당한 담원 기아는 10분도 되기 전에 매드와 4,000 골드 차이가 났다. 특히 '칸' 김동하의 케넨이 4데스를 당한 것이 컸다. 그러나 담원 기아는 쇼규모 교전을 통해 조금씩 차이를 좁혔고 '고스트' 장용준의 진이 스킬을 적절한 타이밍에 활용하면서 상대를 잡아냈다.

결국 담원 기아는 내셔 남작 앞 전투서 '쇼메이커' 허수의 아지르와 김동하의 케넨이 양옆에서 매드를 덮치며 교전 대승을 이끌었고 그대로 버프까지 획득하면서 골드를 역전했다. 기세를 잡은 담원 기아는 바텀과 미드 교전서 또다시 대승을 거뒀고 그대로 매드의 본진을 초토화시키면서 매치 포인트를 달성했다.

담원 기아가 3세트를 압승하면서 전승 4강 진출을 만들었다. 초반부터 탑을 공략한 담원 기아는 상대 오공을 잡아내며 선취점을 기록했고 연달아 바텀에서도 킬을 만들었다. 상대 '휴머노이드'의 빅토르를 제외하고 모든 인원에게 데스를 선사한 담원 기아는 빠른 템포 운영을 바탕으로 킬 스코어를 벌렸다.

전령을 활용해 매드의 탑과 미드 2차 포탑까지 밀어낸 담원 기아는 한 번의 전투를 패하며 내셔 남작을 내줬지만 드래곤 3스택을 쌓으면서 유리한 상황을 유지했다. 골드, 레벨, 아이템까지 모두 앞선 담원 기아는 내셔 남작까지 처치하면서 승기를 잡았다. 결국 화염 드래곤의 영혼을 처치한 담원 기아는 에이스를 띄웠고 그대로 경기를 끝내면서 4강에 진출했다.

안수민 기자 (tim.ansoomin@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