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탈론, 레인보우식스 시즈 코리안 어텀 챔피언 등극

center
탈론이 창단 이후 처음으로 레인보우식스 시즈 한국 챔피언에 올랐다.

탈론은 24일 펼쳐진 레인보우식스 시즈 2021 코리안 오픈 어텀(이하 코리안 오픈 어텀) 결승전에서 T1을 세트 스코어 3:0으로 꺾고 우승 트로피와 상금 2천만 원을 차지했다.

탈론은 상대방을 압도하는 기량으로 단 한 세트도 내주지 않고 경기 내내 T1을 밀어붙였다. 팀 전술 운영과 개인 기량에서도 최고의 실력을 유감없이 보여주며 절치부심의 면모를 유감없이 뽐냈다. T1은 준결승에서 지난 우승팀인 담원 기아를 꺾은 저력을 기반으로 TALON과 공방전을 펼쳤으나 아쉽게 준우승으로 이번 시즌을 마무리했다.

탈론의 '카노스' 선수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우승이라는 최고의 성적으로 리그를 마무리할 수 있게 되어 너무 기쁘다"며 "평소 팀워크를 맞추기 위해 팀원들과 끊임없이 노력한 부분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레인보우식스 시즈는 코리안 오픈 어텀의 열기를 글로벌 대회인 식스 스웨덴 메이저로 이어간다. 식스 스웨덴 메이저는 오는 11월 8일부터 14일까지 스웨덴에서 개최된다. 특히 본 대회에는 샌드박스 게이밍과 담원 기아가 식스 메이저 최초로 한국팀 동반 출전을 확정 지어 국내 팬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대회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레인보우식스 시즈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박운성 기자 (photo@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