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넥슨, 유소년 축구 후원 프로젝트 '그라운드 N' 출범

center
한국프로축구연맹 조연상 사무총장(왼쪽)과 넥슨 박정무 그룹장(사진=넥슨 제공).
넥슨(대표 이정헌)은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과 국내 유소년 축구 후원을 목적으로 공식 파트너 협약을 체결하고, 정통 온라인 축구 게임 EA스포츠 피파온라인4(이하 피파온라인4)의 유소년 축구 지원 프로젝트 '그라운드(Ground) N'을 13일 출범했다.

넥슨은 '그라운드 N'을 통해 유소년 축구 지원에 적극 투자하고 축구 저변 확대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올해부터 각 연령대에 맞는 지원책을 펼쳐 U11부터 U18까지 폭 넓게 아우르는 통합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먼저 1월 15일부터 23일까지 '그라운드 N 스토브리그 In 남해'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이를 통해 비시즌 기간 U15 축구팀들의 주요 동계 훈련 장소인 남해군에서 참가팀들의 전지훈련을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또, 7월부터 8월까지는 K리그 유스 챔피언십의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해 U12&11, U15&14, U18&17 등 6개 대회 모두를 지원할 계획이다. K리그 유스 챔피언십은 유소년을 대상으로 한 국내에서 가장 권위있는 축구 대회로, K리그 프로팀 산하 엘리트 유소년 선수들이 대거 참가해 실력을 뽐낸다.

이와 함께 연중 그라운드 N 팝업 축구교실을 실시한다. 이는 환경이 열악한 도서산간 지역의 유소년들에게 축구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것으로, 축구계 유명인사 및 인플루언서들과 공동 진행해 전국 8~10개 지역을 방문할 계획이다.

한편, 프로젝트 '그라운드 N'의 자문 위원으로는 서울이랜드FC 정정용 감독, 서울이랜드FC U15 홍언표 감독을 위촉한다. 정정용 감독은 2019년 U20 월드컵 준우승을 이끈 명장으로, 유소년 축구에 대한 관심과 이해도가 높으며, 홍언표 감독은 대한축구협회의 유소년 육성 프로그램 골든에이지 자문으로 활동했다.

넥슨 박정무 그룹장은 "프로젝트 '그라운드 N'은 한국 축구 저변을 바탕으로 성장해온 피파온라인4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한국 축구의 성장 동반자로서 더 나은 유소년 축구 환경 조성에 이바지하고자 준비했다"면서 "장기 프로젝트로 육성해 국내 유소년 축구 환경이 더욱 발전하고 훌륭한 유망주들이 많이 발굴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소년 축구 지원 프로젝트 '그라운드 N'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피파온라인4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운성 기자 (photo@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젠지 5승0패 +8(10-2)
2T1 4승0패 +7(8-1)
3농심 3승1패 +3(7-4)
4담원 기아 2승2패 +2(6-4)
5kt 2승2패 +1(5-4)
6디알엑스 2승3패 -2(4-6)
7한화생명 1승3패 -3(4-7)
8리브 1승3패 -4(2-6)
9프레딧 1승4패 -6(3-9)
10광동 1승4패 -6(2-8)
1이진혁 Dread 500
2김건부 Canyon 400
3이민형 Gumayusi 400
4최현준 Doran 400
5김광희 Rascal 300
6정지훈 Chovy 300
7문현준 Oner 200
8김정민 Life 200
9김건우 Zeka 200
10허수 ShowMaker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