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LCK] 단독 POG '카엘' 김진홍 "하이머딩거에 대한 자신감은 90% 정도"

리브 샌드박스 '카엘' 김진홍.
리브 샌드박스 '카엘' 김진홍.
단독 POG(플레이어 오브 더 게임)를 받은 리브 샌드박스의 '카엘' 김진홍이 자신의 하이머딩거 플레이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리브 샌드박스는 1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LCK아레나에서 진행된 2023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1라운드서 농심 레드포스를 상대로 2대0 완승을 거뒀다. 김진홍은 1세트 하이머딩거, 2세트 럭스를 플레이하며 맹활약을 펼쳤고, 그 결과 올 시즌 처음으로 서포터 단독 POG를 수상했다.

경기 후 방송 인터뷰에 나선 김진홍은 "그동안 2대1로 힘겹게 이겼는데, 오늘은 깔끔하게 2대0으로 이겨서 기쁘다"며 승리 소감을 밝혔다.

이날 김진홍의 활약은 대단했다. 하이머딩거와 럭스를 플레이 한 김진홍은 라인전과 한 타에서 모두 존재감을 드러내면서 팀 승리의 중요한 역할을 했다. 뛰어난 활약과 함께 단독 POG를 받은 그는 "솔직히 1세트는 다른 선수가 받을 줄 알았다"면서도 "2세트에서는 제가 받겠다고 생각했다"고 웃으며 말했다. 이어서 "혼자라서 기분이 더 좋다"며 기쁨을 감추지 않았다.

김진홍의 활약과 함께 농심을 상대로 승리를 거둔 리브 샌드박스는 4연승을 달렸다. 첫 경기서 디플러스 기아에게 대패를 한 이후 좋은 흐름을 이어가는 것에 성공했다. 연승 비결에 대해 그는 "팀원들이 전부 열심히 하면서 인게임 폼이 올라왔고, 그래서 좋은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었던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이날 플레이어한 하이머딩거에 대해서는 "포탑을 깔아서 라인전이 괜찮고, 오브젝트 싸움에서도 좋아서 뽑게 된다"며 "현재 하이머딩거에 대한 자신감은 90% 정도고, 스킬 샷이 조금은 더 좋아져야 할 것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연승에 성공한 리브 샌드박스의 다음 상대는 젠지e스포츠다. 김진홍은 "바텀만 잘하면 이길만한 상대인 것 같다"며 "자신감을 가지고 젠지 한 번 이겨보겠다"고 힘줘 말하며 인터뷰를 마쳤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7승0패 +14(14-0)
2한화생명 6승2패 +7(13-6)
3디플러스 6승2패 +5(12-7)
4광동 5승3패 +5(12-7)
5T1 5승3패 +4(12-8)
6KT 4승4패 -1(9-10)
7DRX 2승6패 -7(6-13)
8농심 2승6패 -8(5-13)
9BNK 2승6패 -9(4-13)
10OK저축은행 0승8패 -12(4-16)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