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KeG] 경남 배그 모바일 전민준, "남은 경기서도 우승하고 파"

사진=한국e스포츠협회.
사진=한국e스포츠협회.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KeG) 9월 리그 배틀 그라운드 모바일(배그 모바일) 부문서 우승을 차지한 경상남도 소속 전민준이 남은 대회서도 우승을 차지하고 싶다는 각오를 밝혔다.

전현빈, 전민준, 김규민, 최연성으로 구성된 경남은 24일 오후 강남 오즈 PC카페에서 열린 KeG 9월 리그 결승전서 214포인트를 기록하며 마지막까지 추격한 전라남도(189포인트)를 25포인트 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경상북도가 149포인트로 3위.

전민준은 경기 후 인터뷰서 "다른 길드였지만 같이 도와준 (김)규민에게 고맙다는 말을 하고 싶다"라며 "(전국 결선 이후 보완한 점은) 교전할 때 한 명이 무리하게 하는 습관이 있었다. 지금도 조금 나오지만 에전보다는 나아진 거 같다. 덕분에 인원 유지를 할 수 있었고 게임을 잘 풀어갈 수 있었다"며 정상에 오른 소감을 전했다.

공격적인 플레이 원동력에 대해선 "교전을 잘하고 좋아하는 팀이다. 그래서 이길 수 있는 상황서는 과감하게 들어갔다"라고 했다. 그는 "마지막 라운드 때 전남이 킬 점수를 많이 가져갔다. 전남을 잡아야겠다고 생각했다. 잡으면서 우승을 확신했다"고 덧붙였다.

전민준은 전국 결선 첫 우승 소감을 묻자 "기분이 좋다. 남은 10, 11월 리그와 PMOC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줘 우승을 차지하고 싶다"라며 "지금보다 더 잘해서 다음 대회 때는 높은 점수로 1등을 기록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젠지 11승0패 +21(22-1)
2한화생명 8승2패 +11(17-6)
3디플러스 7승3패 +6(15-9)
4광동 5승5패 +2(13-11)
5T1 5승5패 +1(13-12)
6KT 5승5패 0(12-12)
7BNK 5승6패 -5(10-15)
8농심 3승8패 -10(7-17)
9DRX 2승8패 -11(6-17)
10OK저축은행 1승10패 -15(6-21)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