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름값이 전부가 아님을 증명한 성남 락스

사진=성남 락스.
사진=성남 락스.
성남 락스가 2023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리그(KDL) 8강 풀리그를 3위, 최종 4위의 성적으로 끝마치며 '이름값'이 전부가 아닌 것을 증명했다.

성남 락스는 KDL 프리시즌2 8강 풀리그에서 1위와 최종 3위의 성적을 거뒀지만, 2023 KDL을 앞두고 로스터 변경을 택했다. 성남 락스는 '쫑' 한종문과 '띵' 이명재, '뚜찌' 김지환, '플랜지' 석주엽, '스펠' 김우준으로 KDL 프리시즌2에서 좋은 성적을 거줬지만, 프리시즌2 개인전 우승자 '루닝' 홍성민과 '애시드플라이' 한승민, '나비' 최승현, '뿡' 김주영, '렌즈' 김의열로 팀을 구성했다.

이름값에서 전 로스터보다 부족한 성남 락스 였기에 2023 KDL에서 성적 저하는 당연했다. 실제로 성남 락스는 풀리그 5승 2패로 3위, 최종 4위 성적을 거두며 프리시즌2보다 순위 하락을 경험했다.

그러나 새롭게 팀을 구성한 성남 락스의 첫 시즌인 점을 고려해 봤을 때 나쁘지 않은 성적이다. 성남 락스는 8강 풀리그에서 미래엔세종과 리브 샌드박스에만 패배했을 뿐 피날레e스포츠를 제외한 3개 아마추어팀을 상대로 2대0으로 전승을 기록했을 정도로 준수한 성적을 거뒀다.

아마추어팀을 상대로 승수를 쌓은 것을 바탕으로 성남 락스는 미래엔세종과 리브 샌드박스에게만 0대2 완패를 당했지만, 광동 프릭스에게 세트스코어 2대1로 승리, 우승 후보로 꼽히던 미래엔세종보다 한 단계 높은 3위(5승 2패)로 8강을 끝마치며 차기 시즌을 기대감을 심기도 했다.

경쟁 프로팀보다 명성과 경력에서 부족하지만, 충분히 할 수 있다는 저력을 보여준 성남 락스. 이름값으로만 리그를 해야 하는 것이 아님을 증명했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광동 1승0패 +2(2-0)
2BNK 1승0패 +1(2-1)
3디플러스 1승0패 +1(2-1)
4젠지 0승0패 0(0-0)
5T1 0승0패 0(0-0)
6디알엑스 0승0패 0(0-0)
7OK저축은행 0승0패 0(0-0)
8한화생명 0승1패 -1(1-2)
9농심 0승1패 -1(1-2)
10KT 0승1패 -2(0-2)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