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크레이머-쿠로-마린' 등 OGN '게임 낫 오버' 출연진 확정

'크레이머-쿠로-마린' 등 OGN '게임 낫 오버' 출연진 확정
게임 채널 OGN(온게임넷)이 은퇴한 ‘리그 오브 레전드’ 프로게이머들의 재도약을 그리는 신규 e스포츠 프로젝트 ‘게임 낫 오버(Game Not Over)’의 출연진이 확정됐다. 이번 프로젝트는 은퇴 선수와 신예 유망주들 간의 뛰어난 실력을 선보일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게임 낫 오버’의 해설진으로는 클템(이현우)과 단군(김의중)이 확정됐다. 감독진에는 노페(정노철)와 한상용이 참여한다.

'운타라' 박의진(왼쪽)과 '쿠로' 이서행.
'운타라' 박의진(왼쪽)과 '쿠로' 이서행.
팀은 총 3개의 팀으로 구성됐다. A팀 ‘티모부대’는 운타라(박의진), 헬리오스(신동진), 쿠로(이서행), 크레이머(하종훈), 퓨어(김진선)로 구성되며, 노페가 감독을 맡았다. B팀 ‘하오 골레비 아탄’은 마린(장경환), 카카오(이병권), 이지훈, 꼬꼬갓(고수진), 퓨리(이진용)로 구성되며, 한상용이 감독을 맡았다. 마지막으로 C팀은 LCK 아카데미 시리즈 유망주로 구성됐다.

해설을 맡은 클템과 단군은 e스포츠 팬들에게 익숙한 얼굴들로, 그들만의 깊이 있는 분석과 흥미로운 해설을 통해 경기에 대한 몰입감을 높일 예정이다. 또한, 각 팀의 감독으로 참여하는 노페와 한상용 역시 이스포츠계에서 오랜 경험과 노하우를 지닌 인물들로, 선수들의 기량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마린' 장경환.
'마린' 장경환.
A팀과 B팀은 ‘리그 오브 레전드’를 대표하는 전 프로게이머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각각 노페와 한상용 감독의 지도 아래 팀별 전략과 전술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C팀은 LCK 아카데미 시리즈 3군으로, 신예 유망주들이 참가하여 또 다른 기대감을 높일 것으로 보인다.

OGN 남윤승 대표.
OGN 남윤승 대표.
OGN의 남윤승 대표는 “‘게임 낫 오버’ 프로젝트에 많은 기대를 가지고 있다. 각 팀은 그들의 특색 있는 플레이와 전략으로 팬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할 것"이라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e스포츠 팬들과 긴밀히 소통하고, 은퇴한 프로게이머들에게도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게임 낫 오버'는 오는 6월 8일 오후 6시 OGN 유튜브 라이브에서 진행하는 첫 매치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출발을 알릴 예정이다. OGN은 이를 통해 e스포츠의 미래를 밝히고, 새로운 역사와 추억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3승0패 +6(6-0)
2광동 3승0패 +5(6-1)
3T1 2승1패 +2(4-2)
4DRX 2승1패 +2(5-3)
5한화생명 2승1패 +2(5-3)
6디플러스 2승1패 0(4-4)
7BNK 1승2패 -3(2-5)
8OK저축은행 0승3패 -4(2-6)
9KT 0승3패 -5(1-6)
10농심 0승3패 -5(1-6)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