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MSI] SKT '클리드' 김태민 "잡생각 없이 경기에만 집중"

center
SK텔레콤 T1의 정글러 '클리드' 김태민(왼쪽)이 방송 인터뷰를 하고 있다(사진=생중계 화면 캡처).
"경기력이 올라오고 있지만 가장 중요한 상대인 인빅터스 게이밍이 남아 있기에 만족하지는 않겠다."

SK텔레콤 T1의 정글러 '클리드' 김태민이 인빅터스 게이밍과의 그룹 스테이지 마지막 경기를 앞두고 결의를 밝혔다.

김태민은 14일 베트남 하노이 국립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이하 MSI) 2019 그룹 스테이지 5일차에서 리퀴드를 상대로 리 신으로 플레이하면서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김태민은 "늦은 감이 없지 않지만 경기력이 나아지고 있다"라면서 "아직 강팀인 인빅터스 게이밍과의 경기가 남아 있기에 만족하지 않을 것이며 이번 경기에서 부족했던 점을 보완해서 임하겠다"라고 말했다.

라이즈와 르블랑, 리 신 등 SK텔레콤 선수들이 좋아하는 챔피언을 다 가져온 점에 대해서는 "리퀴드가 4, 5밴에 정글러를 금지할 것이라 생각했는데 그렇게 하지 않아서 잘 풀린 것 같다"라고 답했다.

이겼다고 생각한 시점을 묻자 김태민은 "내가 상단과 중단에서 2킬을 가져갔을 때 질 수 없다"라고 말하면서 "첫 국제 대회이지만 다른 생각을 하지 않고 경기에만 집중하고 있어 긴장이 덜 되는 것 같다"라고도 말했다.

인빅터스 게이밍과 마지막 경기를 치르는 김태민은 "지난 경기에서 너무나 허무하게 패했기 때문에 이번에는 우리의 경기력을 보여주고 싶다"라면서 "토너먼트에 들어가기 전 마지막 경기이기에 제 플레이를 펼치겠다"라고 각오를 말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샌드박스 8승2패 9(16-7)
2그리핀 7승2패 10(15-5)
3담원 7승3패 6(16-10)
4킹존 7승3패 6(16-10)
5아프리카 5승4패 2(12-10)
6젠지 5승4패 1(11-10)
7SKT 5승5패 2(13-11)
8한화생명 2승7패 -8(6-14)
9kt 2승8패 -10(7-17)
10진에어 10패 -18(2-20)
1김광희 킹존 600
2박우태 샌드박스 600
3장하권 담원 500
4이진혁 아프리카 500
5박도현 그리핀 400
6곽보성 kt 400
7김건부 담원 400
8문우찬 킹존 300
9손시우 그리핀 300
10박재혁 젠지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