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LCK] 5연승 '도란' 최현준-'쵸비' 정지훈 "1위 이어가겠다"

center
젠지 '쵸비' 정지훈(왼쪽)과 '도란' 최현준.
젠지가 2022 LCK 스프링 5연승 행진을 이어가며 1위 탈환에 성공했다.

젠지는 26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롤파크 LCK 아레나에서 열린 2022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광동 프릭스전을 세트 스코어 2대0으로 승리했다. 젠지는 5승 0패 세트 득실 +8을 기록하며 4연승의 T1을 2위로 밀어냈다. 젠지 탑 라이너 '도란' 최현준과 미드 라이너 '쵸비' 정지훈이 승리 수훈 선수에 선정되며 인터뷰 석에 섰다.

다음은 '도란 최현준-'쵸비' 정지훈과 일문 일답.

Q 5연승 소감
최현준 : 연승 이어가나가 좋지만 빨리 집 가서 혼자 있고 싶다.
정지훈 : 단독 1위와 연승 소감-연승으로 1위 이어갈 수 있어서 좋다. 남은 경기도 이겨서 1위 이어가도록 하겠다.

Q 지난 POG 인터뷰 때 '왜 받았는지 모르겠다'라는 말을 했다. 이번 1세트 POG 받을만했나.
최현준 : 한타 한 번 대박 나긴 했는데 라인전부터 힘들었는데 받아서 의아하지만 괜찮았다.

Q 그웬 폭풍 연습 결과인가.
최현준 : 지난주에 그웬 너무 아쉬워서 연습했는데 이전보다는 나아진 것 같다.

Q 1세트 광동이 마지막 픽으로 탑 라이즈를 꺼냈다. 예상했던 픽인가.
최현준 : 예상은 못했는데 나와서 당황했던 것 같다.

Q 밴픽의 상성상 라인전의 불편함을 예상했을 텐데. 기인이라 더 힘들었는지.
최현준 : 생각대로 갔다. 물론 김기인 선수가 잘하지만 어려울 것이라 생각은 했다.

Q 2세트 POG를 받았다. 2세트 광동이 트린다미어와 아칼리를 빠르게 가져가서 스와프 했다.
정지훈 : 둘 다 뽑은 걸 보고 상황에 따라 미드를 좋은 것을 쓸 거라 생각은 했는데 내가 르블랑을 뽑아서 트린다미어가 안 올 줄 알았는데 그것까지는 예상 못 했다.

Q 라인전에서 디테일로 유명하다. 미드 트린다미어를 르블랑으로 상대할 때 꿀팁은.
정지훈 : 이번 판은 라인전을 못했다. 집을 가지 않아서 망해서 딱히 할 말이 없다.

Q 2세트 잔나를 뽑았다. 잔나 선택의 배경은.
최현준 : 나도 잘 모르겠다.
정지훈 : (손)시우 형이 픽을 한 거라 잘 모르겠다. 다음에 더 잘해서 POG 받고 자신이 설명해 줬으면 한다.

Q 앞으로 잔나의 활용 가능성은
정지훈 : 르블랑 하는 입장에서는 잔나가 나랑 만난 적이 없어서 잘 못 느끼겠다.
최현준 : 괜찮은 것 같다.

Q 승률이 저조한 리 신을 가져간 이유는.
정지훈 : (한)왕호 형이 리 신을 잘 쓰기도 하고 조합상 상대 아칼리를 리 신으로 카운터 칠 수 있다. 조합 보고 리 신이 우리 조합에 더 좋았던 것 같다.

Q 패치가 바뀌면서 화공용이 삭제됐다. 어떤 것 같은지.
정지훈 : 갑자기 화공용이 삭제된 것은 내가 처음 겪어보는 거라 잘 모르겠다. 없어질만 하긴 했다.

Q 탑 입장에서는 화공용이 브루저 챔피언에게 좋았는데 개인적으로 어떻게 받아들이는지.
최현준 : 화공용 효과가 탱커에서는 안 좋은데 없어져서 다행이라 생각한다.

Q 다음 상대는 kt다. 어떤 경기 예상하는지.
최현준 : 재밌을 것 같다.
정지훈 : 잘해서 도란 선수의 친정 팀이니까 이길 수 있도록 해주겠다.

Q 팬분들에게 한 마디.
최현준 : 오늘 이겨서 기분이 좋다. 젠지 팬분들도 기분이 좋으실 것 같다. 응원해 주셔서 감사하고 다음 경기 열심히 해보겠다.
정지훈 : 팬 여러분들이 응원해 주셔서 항상 감사하고 앞으로 좋은 모습 보일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

박운성 기자 (photo@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T1 18승0패 +29(36-7)
2젠지 15승3패 +18(30-12)
3담원 기아 11승7패 +12(27-15)
4디알엑스 11승7패 +3(22-19)
5광동 8승10패 -3(22-19)
6프레딧 8승10패 -3(19-22)
7kt 7승11패 -5(19-24)
8농심 5승13패 -13(16-29)
9리브 4승14패 -19(11-30)
10한화생명 3승15패 -19(12-31)
1김건부 Canyon 1,600
2김혁규 Deft 1,000
3정지훈 Chovy 1000
4이상혁 Faker 900
5김태훈 Lava 900
6김광희 Rasca 800
7류민석 Keria 800
8최현준 Doran 700
9이민형 Gumayusi 700
10유수혁 FATE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