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LCK] '킹겐' 황성훈 "단독 POG를 받아 기분 좋다"

center
'킹겐' 황성훈이 2022 LCK 서머 개막전 승리와 함께 단독 POG를 받은 것에 대한 기쁨을 드러냈다.

디알엑스는 15일 서울시 종로구 그랑서울 LCK 아레나에서 진행된 2022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1라운드에서 농심 레드포스를 제압하고 시즌 첫 승을 챙겼다. 황성훈은 1, 2세트에서 딜러와 탱커 챔피언으로 활약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황성훈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시즌 목표는 월드 챔피언십"이라고 밝히면서 시즌 목표를 밝히기도 했다.

다음은 황성훈과의 일문 일답이다.

Q, 승리 소감은.
A, 승리한 것도 기분이 좋지만 단독 POG를 받아서 기분이 훨씬 좋다.

Q, '데프트' 김혁규 선수가 온라인으로 참여했는데 어려움은 없었는지.
A, 같은 공간에 없었기에 스크림 할 때는 좀 영향이 컸다. 그래도 대회 때는 영향이 크지 않았다.

Q, 딜러와 탱커로 모두 활약하셨는데 현 메타에서 어떤 픽이 더 좋다고 생각하는지.
A, 팀 조합에 따라 딜러 탱커 모두 좋다고 생각한다. 정글이 킨드레드같은 챔피언일 때는 탱커가 좋고, 비에고나 오공 같은 챔피언은 딜러와 조합하는 것이 좋다.

Q, 두 경기 모두 장기전이었음에도 집중력이 돋보였다. 게임 도중 어떤 이야기를 나눴는지.
A, 승기를 잡고 깔끔하게 승리한 느낌은 아니었다. 중간에 흐름이 끊겼을 때 조급해지지 않게 서로에게 안정을 주는 콜을 많이 했다.

Q, 시즌 목표는.
A, 월드 챔피언십(롤드컵)을 꼭 가고 싶다.

Q, 마지막으로 팬들에게 한 마디.
A, 이기는 것도 좋지만 무엇보다 답답하지 않고 재밌는 경기를 보여드리고 싶다. 팬들이 보시면서 불안하지 않고 재밌게 보실 수 있는 경기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

강윤식 수습기자 (skywalker@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젠지 6승0패 +11(12-1)
2T1 5승1패 +8(11-3)
3담원 기아 4승2패 +5(9-4)
4디알엑스 4승2패 +4(9-5)
5리브 샌드박스 4승2패 +3(8-5)
6kt 롤스터 2승4패 -3(5-8)
7농심 2승4패 -5(4-9)
8광동 프릭스 2승4패 -6(4-10)
9한화생명 1승5패 -6(5-11)
10프레딧 0승6패 -11(1-12)
1최우제 Zeus 400
2정지훈 Chovy 400
3허수 ShowMaker 400
4이가을 Aria 300
5황성훈 Kingen 300
6이채환 Prince 300
7김건우 Zeka 300
8김건부 Canyon 300
9문현준 Oner 300
10김동범 Croco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