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댄디' 최인규 감독의 자신감, "젠지도 충분히 이길 수 있는 상대"

한화생명e스포츠 '댄디' 최인규 감독.
한화생명e스포츠 '댄디' 최인규 감독.
한화생명e스포츠가 23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LCK아레나에서 진행된 2023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플레이오프 1라운드서 디플러스 기아를 3대1로 제압하고 플레이오프 2라운드에 진출했다. 시즌 내내 세트 승을 따내지 못하며 디플러스 기아에게 고전했던 한화생명은 플레이오프에서 이를 갚아주며 스프링 시즌을 이어가게 됐다. 경기 후 인터뷰에 나선 '댄디' 최인규 감독은 경기 총평 및 다음 경기 각오 등에 대해 밝혔다.

▶한화생명e스포츠 '댄디' 최인규 감독

"이겨서 기쁘고, 그동안 세트 승을 못 챙겼던 디플러스 기아라는 강팀을 상대로 이긴 게 더 큰 의미가 있는 것 같다. 그리고 평소에 기피했던 픽을 기용하고 미드에서도 다양한 픽을 하면서 이겨서 얻은 게 많은 날이다.

디플러스 기아 전을 준비하면서 1, 2라운드 경기를 많이 돌려봤다. 그런데 저희 스스로 게임을 망친 게임이 대부분이었고, 밴픽적인 부분도 부족했다. 아무래도 1, 2라운드 모두 세트 승을 따지 못해서 선수들이 기가 죽어있을 법했기 때문에 그런 점을 신경 썼다. 최대한 저희가 스스로 망하지만 않으면 라인전이든 중후반 운영이든 저희가 훨씬 잘할 수 있는 팀이고, 여유롭게 하자고 이야기했다.

그동안 급해지는 모습을 자주 보였는데 그 이유는 조합의 특성을 잘 이해 못하고 초반에 불리했을 때 우리가 언제 강해지고, 어떻게 싸워야 하는지에 대한 소통이 잘되지 않았다. 개개인 생각 역시 달랐다. 하지만 오늘은 선수들이 깔끔하게 그런 이야기를 잘 해줘서 승리한 것 같다.

최근 스크림에서 선수들 집중력이 좋았다. 밴픽, 인게임 운영에 대한 이야기를 서로 나눴고, 속에 쌓은 불만 등을 이야기하는 시간도 가졌다. 그런 게 해소되면서 플레이오프에서는 좋지 않았던 경기력이 잘 보완된 것 같다.

kt를 상대로 고른 T1의 선택에 대해서는 조금은 그럴 수 있겠다고 생각은 했다. 어쨌든 T1이 우리를 기피했다는 것이니까 살짝 기분이 좋기도 하다.

젠지 역시 저희가 디플러스 기아전처럼 집중력 있게 양질의 대화와 스크림을 통해 잘 준비하면 충분히 이길 수 있는 상대라고 생각한다.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경기력 보여드리겠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10승0패 +19(20-1)
2한화생명 8승2패 +11(17-6)
3디플러스 7승3패 +6(15-9)
4KT 5승4패 +1(11-10)
5광동 5승5패 +2(13-11)
6T1 5승5패 +1(13-12)
7BNK 3승6패 -8(6-14)
8DRX 2승7패 -9(6-15)
9농심 2승7패 -10(5-15)
10OK저축은행 1승9패 -13(6-19)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