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LCK AS] kt A, '통신사 대전'서 압승 거두고 챔피언 등극

center
사진=한국e스포츠협회.
kt 아카데미가 아카데미 시리즈에서 열린 '통신사 대전'서 압승을 거두고 정상에 올랐다.

kt A26일 대전 유성구 대전 e스포츠 경기장에서 열린 2023 LCK AS 하반기 아카데미 리그 결승전에서 T1 루키즈를 3대0으로 완파했다. 두 팀 모두 자신들보다 정규 리그 순위가 높았던 팀들을 꺾고 결승에 오른 만큼 치열한 경기가 예상됐다. 그러나 kt A는 1, 2, 3세트에서 연달아 교전력 우위를 보여주며 승리, 하반기 아카데미 시리즈 챔피언에 등극했다.

kt A는 1세트 바텀에서 케이틀린-애쉬 조합을 상대하며 힘든 경기를 펼쳤다. 바텀에서 어려운 구도가 잡혔지만, 상체에서는 다른 분위기를 만들었다. 황현식의 자르반을 중심으로 교전에서 이득을 챙기며 상체 위주로 경기를 풀어갔다. 요네를 플레이한 안효찬은 요네로 '쿼카' 김재경의 크산테를 압박하며 팀에 이득을 벌어다 줬다. 결국 경기 중반부터 조세희가 블리츠크랭크로 상대를 괴롭히면서 서서히 흐름을 잡아갔다.

잘 성장한 유백진의 니코와 황현식의 자르반을 앞세워 바텀 다이브를 성공시킨 kt A는 요네로 솔로 킬을 기록한 안효찬의 활약까지 더해 급격하게 경기를 굴렸다. 결국 벌어진 성장 차이를 기반으로 이후 열린 한타에서 연이어 승리를 거뒀고, 드래곤 스택까지 일방적으로 쌓으면서 20분 초반에 영혼을 완성했다. 그리고 이 유리함을 마지막까지 끌고 가면서 첫 세트서 승리했다.

첫 세트를 따낸 kt A의 기세는 두 번째 세트에도 이어졌다. 2세트도 주도권을 쥔 상대 바텀으로 인해 쉽지 않은 초반 흐름을 보냈지만, 이번에도 역시 탑에서 경기가 풀리기 시작했다. kt A는 중반 이후 추격을 허용하기도 했지만, 잘 성장한 안효찬의 요네와 유백진의 아지르를 앞세워 전투에서 힘의 차이를 보여줬고, 세트 스코어 2대0을 만들며 앞서갔다.

3세트에 들어선 kt A는 '디나이' 황치현의 마오카이를 말리는 것에 집중했다. 순간적으로 정글 레벨 차이를 4로 벌릴 정도로 이득을 본 kt A는 흔들리는 상대의 움직임을 놓치지 않았다. 연이은 교전 승리로 순식간에 승기를 잡은 kt A는 조금씩 우승에 다가갔다. 결국 마지막까지 상대에게 추격을 허용하지 않고 경기를 굴리며 챔피언에 등극했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T1 9승 1패 +15(19-4)
2젠지 9승 1패 +14(18-4)
3한화생명 8승 2패 +11(16-5)
4KT 6승 4패 +4(14-10)
5광동 5승 4패 +1(11-10)
6DK 4승 5패 0(10-10)
7피어엑스 3승 7패 -9(7-16)
8농심 2승 8패 -9(7-16)
9디알엑스 1승 8패 -13(4-17)
10브리온 1승 8패 -14(3-17)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