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2023 KDL 신인 중 가장 돋보인 '윌' 김의지

사진='윌' 김의지.
사진='윌' 김의지.
2023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리그(KDL)에 많은 신인 선수들이 본선에 이름을 올렸으나 '윌' 김의지가 가장 빛났다.

올웨이즈의 '다이아몬드' 하서진과 '밍' 주민규, '무브' 이승원, '나이트' 나세영, '노드' 박현진, '유메코' 이창희. 너트마이트의 '윌' 김의지와 '스칼드' 최지혁, 피날레e스포츠의 '홍' 이홍일과 '펠리즈' 김유빈 등 총 10명이 KDL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2023 KDL에 데뷔한 많은 신인 중 가장 큰 활약을 펼친 선수는 '윌' 김의지다. 소속팀인 너트마이트가 8강 풀라운드를 2승 5패 8위로 끝마치며 아쉬운 성적을 기록했지만, 개인전과 기록 면에서는 신인답지 않은 모습을 선보였다. 김의지는 자신의 첫 시즌에서 개인전 16강 패자전까지 진출하는 데 성공했고, 개인전 월드 마이애미 드라이브 트랙 베스트 레코드 보유, 스피드 팀전 평균 10위를 기록하며 자신의 이름을 확실히 팬에게 각인시켰다.

개인전 32강 C조에서 '쿨' 이재혁과 '병수' 고병수, '녹' 송용준, '스트라이커' 안정환에 이어 5위로 패자부활전에 진출한 김의지는 4위에 안착하며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16강 2경기에서 30점을 획득한 김의지는 1점 차이로 5위에 그치며 패자전에 진출하며 결승전 진출 희망을 이어갔다. 패자전에서 6위에 그치며 결승 진출에는 실패했지만, 2라운드 월드 마이애미 드라이브에서 1분 55초 510을 기록하며 트랙 레코드를 달성에 성공하기도 했다.

개인전에서 두각을 드러낸 김의지는 팀전에서도 기록 달성에 성공했다. 팀은 1승 6패의 저조한 성적을 거뒀지만, 김의지는 8강 풀리그 팀전 평균 순위 4.03을 달성하며 10위를 차지했다. 1-2 비율에서는 17.2%로 높지 않으나, 7-8 비율이 6.9%를 기록했다. 7-8 비율이 가장 낮은 선수는 '성빈' 배성빈으로 6.7%인 점을 봤을 때 김의지는 최소한 중위권을 차지하는 실력을 보여준 것으로, 평균 순위 9위 '호준' 문호준과 11위 '녹' 송용준을 봤을 때 신인 김의지의 활약이 베테랑에게 못지 않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2023 KDL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신인 '윌' 김의지의 다음 시즌이 기다려지는 이유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광동 1승0패 +2(2-0)
2BNK 1승0패 +1(2-1)
3디플러스 1승0패 +1(2-1)
4젠지 0승0패 0(0-0)
5T1 0승0패 0(0-0)
6디알엑스 0승0패 0(0-0)
7OK저축은행 0승0패 0(0-0)
8한화생명 0승1패 -1(1-2)
9농심 0승1패 -1(1-2)
10KT 0승1패 -2(0-2)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